close_btn
로그인, 회원가입후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50.73.63) 조회 수 5348 추천 수 0 댓글 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Benthocromis Tricoti is a cichlid endemic to Lake Tanganica and lives, in big shoals, deep in the lake.
벤토크로미스 트리코티는 탕카니카호에서 사는 그지역 시클이다..
It’s reported to occur mainly between 100 and 150 (300 to 450 feet in depth) meters where rocky shore are going directly downward to the bottom while at spawning time they use to come close to surface (up to 65mt; 200 feet) where males start to look for a spawning site.
보고에 따르면 -_-;; 수심이 100-150미터정도이구 바위로된 해변가,,산란시기에 수컷
들이 사용하게될 이런바위들이 해저면까지..이어져있구....
그래서.. 산란기동안 그들은 수면가까이까지 올라와서 산란할곳을 찾기시작한다고합니다..





Ad Konings (pers. com.) has found, at Cape Mpimbwe, a population whose males use to built up really big sand cones.
에이디킹콩박사(제가부르는별명)가 음픔브웨만에서 발견한사실인데..
수컷들이.. 커다란 모래로된 뿔모양의 집단 거주지에서 사나봐요..

It’s quite a big fish, where males can attain a total lenght of about 20 cm (about 8 inches, in size) plus long tail spinning while females remain consistently smaller.
이녀석들 굉장히 큰 고기걸랑요..
수컷이 20센티에 꼬리까지더하면.. ..근데..암컷은 상대적으로 좀 작데요..

Tipical of those fishes is a slow gracefull swimming,
이들고기들은 느리고 우아하게 헤엄을 친답니다.. 코리들처럼 촐랑촐랑^^ㅋㅋㅋㅋ

mostly during spawning when, upon courting, the male opens his fins and mouth at his maximum in an, absolutely magnificent posture.
산란시기에 우하하게 ?? 암튼 수컷들은 핀을 세우고 입을 열고...
최대사이즈로말이죠.. 상당히..기풍당당하다고 하네요.... 수컷들이..다그렇죠.ㅡㅡ;;



In wild those fishes mostly feed on plancton while their reproduction behaviours show
we're facing a maternal mouthbrooder. No description of geographic morphs is, at the moment, available and, probably, there aren’t.
야생에서는 그들의 산란행동쇼를 하는 동안 플랑크톤을 먹고살지만..
자상한 모성의 마우스브리더의 모습을 보기도 했습니다..
자연현상과형태 그리고 존재에대해선 그 어떤 표현도 필요치 않죠..
아따..진짜.영어 어렵게 쓰구만.. ㅡㅡ;; 우띠.. 좀쉽게좀 쓰지..

20Pair.jpg



I got both my males abroad (Verduijn ? Holland and MalTaVi ? Germany) and small differences in body shape and colours can be reported; in detail one of them has lateral stripes a bit larger while the other shows gills and fins of a brighters yellow and a, generally, more tought size, that’s it.
해외에서 두마리 수컷을 구했죠..
바디와 칼라에 있어서 약간의 차이를 발견했죠...
둘중에 하나가.. 옆줄이 약간 더컷구요.. 다른넘은
아가미와 핀이 좀더 밝은 옐로우채색이었죠...
데츠잇.. 거기까지..





After this short foreword I will report my experience with those fishes (and with their reproduction). My own experience is, for reasons detailed below, limited and more are the new questions rising from that than the answers acheived; this is because of the sudden death of the only female used to carry eggs till the end. I kept 5 specimens (2males /3 females) in a 650 lt tank (about 170 US gals), shared with 14 Cyathopharynx furcifer "Burundi" (10 cm in size; 4 inches) and a pair of Altolamprologus calvus "Zaire"; this is a good mix since all fishes are "using" different ecological niches.

이런배경하에 나는 이들고기들의 관찰을 리포트할것입니다..
내자신의 경험은 아래기술되어있는 이유들 때문에 좀 제한적일수 있고..
얻어진답보다더 새로운 질문이 생기게 될것입니다..
이유인즉 끝까지 알을 물고 있었던 그 유일한 암컷의 돌연사때문이죠..
전 650리터의 수조에 5마리의 표본을 유지했죠..
암컷 3마리 수컷 2말... 합사한 고기는  14마리 푸시퍼 브룬디
칼부스 자이레 쌍 ..
이합사는 원더플했죠.. 왜냐면 모든 고기들이 다른 생태학적인 습성을 가지고
있었기 떄문이죠....

Water chemistry shows, in detail: ph 8.5; GH 12; KH 9; electric conductivity of 350 microsiemens at 18° C (64,4 F); no nitrites at all. Previous experiences, in the same tank, with Cyprichromis leptosoma, Ophthamotilapia ventralis e Ophtalmotilapia nasuta were unsuccessfull because of their aggressivity, being B. tricoti absolutely a quiet fish with, a little, possible exception upon spawning.




물의 화학적 분석을 보면
페아 8.5 경도 12 kh 9 18도시에서 350MS의 전기전도도..( 콘덴서도 아닌데 ㅡㅡ;;)
알진살 제로 .. 경험에 비춰보면  같은수조에서 (렙토 , 벤트랄리스 . 나수타 )
다른고기들은 모두 실패했었다.. 왜냐면.. 그들의 공격적성향때문에..
트리코티는 정말 조용한고기다. 물론 산란때를 제외하고는 ...

Tank set-up has been developed with B. Tricoti needs in mind and consists of two big groups of rocks (up to half of total water height: 60 cm; 24 inches) with a big,
almost flat, rounded stone (about 35 cm in size; 14 inches) on their top.
While feeding consists, mainly, of frozen brine shrimps plus flakes,
grains and pellets foods.
I got a pair in November 1993, then the second in February 1994
while third female has been, almost, a gift of my friend Franco Manes in March 1994
트리코티를 위한 수조 구성은 큰 두 바위그룹으로 구성하였다..
(총수위의 반정또까지 바위를 구성함 )
바위들은 평평하고 둥그스름한것으로 구성했죠..
기르는 동안 대부분 냉동 브라인쉬림프 와 플레이크를 먹였죠...
1993년 11월에 쌍을 입수했고.. 1994년2월 2차입수가 있었죠..
친구가 또 주구..



In the beginning of April both males (at that time fully grown up) started to show their first courting behaviours and, at same time, first "figthing postures" between the two of them.
4월초 두마리성어급의 수컷들이 그들의 고상한 행동을 보이기 시작했죠..
같은시기 그둘이 첫 싸움의 행동이 보였습죠..


In the end resulted a really odd division of the space with a male "ruling" the tank with light turned off (3 neon lamps), and the other with lights turned on (lightinig period is from 01.00 pm to 10.00 pm) after an increasing courting attitude upon the evening of May 31th first spawning could, finally, be observed.
조명이 꺼진 수조안에 한수컷의 지배에따라서 .. 수조내공간의 이상한 영역이 정해졌다..
우아한 태도가 유난했던후에 조명이 켜진 수조에서..그 다른수컷들의 마침내.. 첫 산란이 관측되었다..
오월의 마지막밤에...




Both fishes started to clean the, above mentioned,
flat rocks then approaching the site with their belly where,
suddenly (on the female!), the oviduct has appeared.
수컷들은  복부에산란관이 나온 암컷이 갑자기 다가오자 평평한바위의위를 청소하기
시작했죠..



Regrettably I was forced, for some reason,
to go away and decided to turn lights off, hoping for spawning to "re-start" on next morning.
어떤이유때문인지 유감스럽게도  조명을 끄기로 결정하고..
다음날아침 새출발의 산란을 기대했다..



As a matter of fact on next morning everything was looking "normal" but at feeding the females involved,
the evening before, in spawning while swollowing a big flake food,
"blowing" at the same time a big air bubble (most common to those fishes),
"spitted" out of the mouth 2 tiny eggs (ivory white in colour).
사실상..다음날아침.. 모든것은 노말했었지만...
저녁때 암컷들에게 큰 플레이크 먹이줄때  먹이를 삼키면서.. 동시에 큰 공기방울 을
내뿜었으며(대부분 이들고기들이그렇습니다..).. 입에서 작은 2개의 알이 내뱄어졌다..



The spawning, then, had place, and the most critical, incubating period had started.
산란은 그때 발생했구.. 최고로 위험한순간이죠...
인큐베이팅시기가 시작되었죠... ( 마우스 브리더...)


Watching the holding female only a, really,
small bulge was detectable in her mouth and eggs can be detected (guessed) only by her pretended "chewing",
habit quite common in mouthbrooder.
확실히.. 암컷을 잘 관찰하였다..
암컷의 입및에 작은 주머니가 관측될수 있었고..
알들도.. 발견할수 있었던거 같다 ( 추측컨데 )
마우스브리더들이 일반적인 습성인 츄잉(씹는거)를 통해서..



This habit was carried on in the following days making me sure that everything was going on correctly.
이런 습관은.. 모든것이 .. 정상적으로 잘 돌아가고있다는것을 내가 확신했을동안에 진행되었다..



Despite the fact I was feeding them sparingly ten days after the female spitted a tiny fry (larva) 6 mm in size,
resembling an abissal "monstruous" fish: big head, protruding jaws, small body and tail and, most suprising,
no sign of yolksac at all.
암컷이 작은 라바(알)-6미리-을 뱄은후 10일정도 먹이를 부실하게먹였다는 사실에도 불구하고..
괴물고기를 닮은 ... 큰 머리.. 돌기 턱에.. 작은 몸.. 작은 꼬리..
거기에 더 엽기인것은.. yolksac의 기미가 전혀 없었다는 것이죠...
(yolksac 가 무슨뜻인지 모르겠습니다..ㅡ.ㅡ )





So in only 10 days (at 25° C; 77 F) the yolksac was over!
Netting the females and stripping her was difficult but,
in the end, I managed to do it successfully.
그래서.. 욜삭은 10일안에 끝나 버렸지요..
암컷을 그믈로 잡아서.. 벗겨내는거(?)는 힘들었지만 결국
성공적인 작업을 했죠..



Results were poor:
결과물들은 보잘것 없습니다..


only three more newborns but, all the same, satisfying:
셋이상의 탄생이 있었지만.. 다 만족스럽습니다..

at last reproduction of B. tricoti has occurred!
마침내.. 트리코티의 번식은 일어났고..
I do suspect that while netting her the females has spitted other, possible, fryies The newcomers were housed in a floating hatchery,
암컷을 다른 암컷들과 분리해서.. 한암컷을 잡는동안 -----치어들이 떠다니는 헤처리(아마도암컷의입)에 거주할수있을지.. 의심했다..



in the main tank, to allow plenty of water flow and feeded with just hatched brine shimps (naupliae) looking quite big for their mouths but swollowed with no difficulties at all, despite the fact fry weren’t able to get a correct swimming posture.
메인수조에서 많은 물의 흐름이있겠했고.. 막 부화한 브라인쉬림프를 먹였다...
그들의 입에비해서 좀 컷지만 전혀 어려움없이 잘 삼켯다..
그치만.. 치어들은.. 제대로 잘 수영을 하지 못하는것같았다..


I lost three of them in few days (I suspect for feeding troubles because after swollowing food their breathing started to be difficult and bellyies were emptying with some difficulties) the only survivor, instead, 20 days after spawning was resembing his mother in everything but size and was swimming freely.
몇일안에 치어들중 3을 잃었다...
(내생각엔 .. 아마도.. 먹이 때문이 아닌가..생각한다...
음식물을 삼킨후 호흡이 어려웠던것 같다..그리고 다른 어려움때문에.. 배골아 죽은듯하다..)
20일된 다른 생존자들은..사이즈만 빼고 암컷을 닮아가고 있었고..
자유로이 유영도 했다..





Feeding on black mosquito larvae and getting 5,5 cm in size (2,1 inches) in three months.
블랙 모기유충을 먹이니.. 크기가 5.5센티가 되었다.. 3개월후에..
Another spawnig took place on June 27th (same female)
with water temp of 27° C (80.6 F) and the result was 5 fry of about 8 mm swimming on their own with some difficulties at release.
Once more only two managed to survive and grow up. Unluckily on the same day of their birth the female died, to my sorrow.
또다른 산란이 6월 27일 있었다..같은암컷이...
그때 물의 온도는 27도... 결과는 방출때..어려움을 가진 약8미리의 의 치어가 스위밍했다..
다시한번 두마리가 생존해서 자랐다... 불행히도 그들이 태어난날 어미가 죽었습니다..슬프게도....

20old.jpg

So far what I know, but still I have many questions on those fishes and their spawning habits:
지금까지 내가안것..그러나 여전히.. 이들고기에 의문점과 산란행위에 대해서 많은 궁금증이 있습니다..


How it comes that larvae of 6/8 mm with no yolksac can develop almost completely in a fish living with no contact with substrate?
어떻게 요크도 없는 6-8미리의 라바(알)들이 생길수 있고 완전히성어로 클수가 있을까..
그어떤 섭스트레이트의 접촉도 없는데...


Do they feed inside mouth? As a matter of fact females "carrying" newborns of 3 or 4 cm in size (1,1 to 1,5 inches) were catched in wild.
과연 입속에서 먹이를 먹을까....
사실 야생에서 잡힌 암컷들은 ..새탄생을 입에 물죠.. 크기가 3-4센티정도의새끼들을 물고 있죠..

What sense makes such a big mouth in larvae that can hardly swollow "just hatched" brine shrimps (naupliae)?
도데체 무슨 센스가 라바의 큰입을 만들까... 막부화한 브라인슈림프를 삼킬수 없을텐데..


How it comes that such a big fish "produces" so few eggs? Any way upon dissection really small groups of eggs were detected.
Such an habit can be, easily, understand in a Tropheus considering the eggs size (almost double when faced to B. tricoti eggs).

어떻게.. 몇개의 알들로부터 큰 고기가 생기가 될까...어쨋든  실제로 해부학적으로 작은그룹의 알들이 발견되었죠..
이같은 습성은 쉽게 생각되어질수 있죠.. 트로페우스의 알사이즈를 생각한다면...


These are only few of unanswered questions on B. tricoti I’m facing, but I hope other cichlids enthusiast will get to the goal, after having tried to spawn these stunning african cichlids.
이들이 내가 트리코티를 키우면서... 해결되지 않은 질문들입니다만..내가 다른 시클리드 광신자가되어
꼭 목표를 얻기를 희망합니다..  멋진 아프리칸 시클들의 번식을 시도한 후에요.. ^^;;;



3월 20일 날씨 좋은날 담뽀뽀 번역입니다..^^;;






Who's 담뽀뽀

profile

별하나의 사랑과

별둘의 행복과

별셋의 담뽀뽀 ^^헤~

Atachment
첨부 '2'
  • ?
    레몽 2004.03.23 03:26 (*.207.223.112)
    이쁜고기네요~ 근디... 비싸겠죠?^^ㅎㅎ
  • profile
    담뽀뽀 2004.03.23 03:29 (*.50.73.63)
    네.. 무지 비쌉니당..
    구근모님께서 키우는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
    제 렙토가 구근모님께 유료 분양 받았던 개체들 이죠..^^
  • ?
    최광복 2004.03.23 09:47 (*.137.153.30)
    특이하고 이쁩니다
    근데 담뽀뽀님 번역이 더 멋진데요?
    정말 그열의에 탄복 하고 싶읍니다
  • profile
    담뽀뽀 2004.03.23 12:52 (*.50.73.63)
    ^^ 감사합니다 광복님.. 이렇게 격려를 해주시다니...^^;;
    얼렁 오셔서..축양장 사진 보여주세요..^^헤헤..
  • ?
    시클월드 2012.10.15 01:55 (*.123.71.238)

    매력적이네요^^

  • profile
    여의물 2012.12.07 00:48 (*.181.165.55)

    실제로 보면 발색이 화려하겠는데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관련정보 Xenotilapia nigrolabiata vs. Xenotilapia sp Red Princess 제노틸라피아 니그로라비아타는 레드프린세스 26 file 담뽀뽀 2009.08.07 14939
공지 Altolamprologus 컴프리시셉스 숨부쉘 (패각종) sumbu shell - 관련정보 14 file 담뽀뽀 2004.02.20 22618
공지 관련정보 Leptosoma jumbo speckleback rainbow 렙토소마 점보 스펙클백 9 file 담뽀뽀 2004.03.28 4261
공지 관련정보 제노종의 변천사(속의이동) , 제노틸라피아의 개요 15 담뽀뽀 2007.10.06 5566
공지 관련정보 페더핀도 키워 보자 35 file 담뽀뽀 2006.02.13 13223
공지 관련정보 Callochromis macrops 마크롭스 소개 12 lunatique 2005.07.21 6962
공지 관련정보 여러 패각 관찰기 101 시소파파 2005.11.08 23752
공지 관련정보 여러종들의 암수구분입니다.(꼬리글 모음이라고 하죠 !!!) 54 꼬마 2005.06.21 21118
공지 관련정보 말라위 연안 혹은 탄자니아 탕가니카 호수로의 단체 여행(SAFARI) 28 file 레몽동상 2005.05.23 9934
공지 관련정보 암수가 알을무는 Limnochromis auritus 님노크로미스 아우리투스 38 담뽀뽀 2005.05.23 12934
공지 관련정보 탕어의왕 쿠피 Kupi 를 만나다 ... 68 file 담뽀뽀 2005.05.11 24923
공지 관련정보 렙토소마의 세계로 빠져봅니다~ 36 file 파란느낌표 2005.03.01 14023
공지 관련정보 [시클리트의 번식] 번역자료입니다. 47 임솔 2005.03.10 12348
공지 관련정보 (볼렌게리, 헥퀴, 볼렌헥퀴 번식 위주로) 사육을 통해 얻은 정보 56 뻬셰리노 로쏘 2005.01.02 7827
공지 관련정보 Neolamprologus calliurus 콜리어루스 키우기 19 file 담뽀뽀 2004.10.12 5366
공지 관련정보 Grammatotria lemairii 그람마토트리아 레마이어아이 18 file 담뽀뽀 2004.09.16 5461
공지 관련정보 Callochromis pleurospilus 칼로크로미스 플레우로스필루스 7 담뽀뽀 2004.09.11 5568
공지 관련정보 [샌드시클] 키레사도 키워보자../ 샌드시클 관련정보 28 file 담뽀뽀 2004.09.03 10015
공지 관련정보 패각종 카우도 펑크타투스 키우기 / 번식정보 / 관련정보 56 file 담뽀뽀 2004.07.28 18774
공지 관련정보 시밀 암수 구분.... 44 file 담뽀뽀 2004.07.08 11192
공지 관련정보 xenotilapia 종 ( 제노틸라피아종 기본정보 ) 7 담뽀뽀 2004.05.01 7300
공지 관련정보 Tropheus: Fear Factor 트로페우스 위험인자 06/05/11업뎃 19 file 담뽀뽀 2004.04.27 9015
공지 관련정보 오셀라 암수구분 / 관련정보 (동영상포함) 46 꼬마깨비 2004.04.21 21131
공지 관련정보 Shell-Dweller Species List 패각종 리스트 17 file 담뽀뽀 2004.04.16 10030
공지 관련정보 speciosus 스페시오서스 키우기 15 file 담뽀뽀 2004.04.11 8972
» 관련정보 Benthochromis tricoti 트리코티 - 관련정보 6 file 담뽀뽀 2004.03.21 5348
공지 관련정보 Chalinochromis ndobhoi 은돕노이 - 정보,키우기,산란,치어관리 4 file 담뽀뽀 2004.03.17 4630
공지 관련정보 Ophthalmotilapia 오프탈모틸라피아종(패더핀) 분포도 3 file 담뽀뽀 2004.02.25 3519
공지 관련정보 렙토소마종(Cyprichromis종)정보알터는방법 ,수정/ 지역 분포도 17 file 담뽀뽀 2004.02.23 12751
공지 관련정보 Tropheus distribution map 트로페우스 분포맵 / 종의기원 11 file 담뽀뽀 2004.02.21 5335
공지 관련정보 프론토사의 종류 / 지역 분포 / 관련정보 52 406 file 담뽀뽀 2004.01.14 28117
공지 관련정보 탕카니카 시클리드 Lake Tanganyikan Cichlid Species List [Index] 21 담뽀뽀 2004.01.12 16224
공지 관련정보 트로페우스속 드보이시(Tropheus duboisi) 관련정보 15 file 담뽀뽀 2003.11.03 11868
공지 관련정보 ★칼부스 컴프리 종류 /산란법,치어관리법,산란징후/ 지역별 분포도 44 file 담뽀뽀 2003.10.04 24822
공지 관련정보 ★ 탕어, 탕카니카호, 말라위호에 대해서 ver 5.0 25 525 file 담뽀뽀 2003.09.17 33354
공지 관련정보 X. papilio sunflower mvuna island 파필리오 썬플라워 음부나 아일랜드 15 file 담뽀뽀 2009.12.11 2527
공지 관련정보 Lyamembe 얌음베 25 file 담뽀뽀 2009.12.18 2093
공지 관련정보 재우아빠님 칼부스/스페 교잡에 대해 공부하다가.. 22 file 쑹애인 2007.10.25 4895
공지 관련정보 compressiceps 컴프리시셉스 두번째 번역 자료 입니다... 8 file 쑹애인 2006.04.27 5900
공지 관련정보 compressiceps 컴프리시셉스 공부 마지막입니다.. 17 file 쑹애인 2006.04.27 6962
공지 관련정보 스페시우스숫놈과 블랙칼부스에서 태어난 개체 hybrid speciosus X calvus 107 file 재우아빠 2007.10.25 7032
공지 관련정보 번역자료 (제노틸라피아 베씨필러스)입니다.. 13 쑹애인 2007.11.21 3354
공지 관련정보 탕카니카 호수의 옛 모습들... 39 file 담뽀뽀 2007.11.24 12116
공지 관련정보 category Cyphotiapia 싸이포틸라피아분류 - frontosa,gibberosa,sp Nord ,sp centre-est 10 file 담뽀뽀 2007.11.24 2724
공지 관련정보 Xenotilapia papilio 제노 파필리오 관련정보 20 file 담뽀뽀 2004.04.15 5355
983 Xenotilapia 이게 무슨일일까요???레드프린세스 36 file 유찬사랑 2010.09.03 15081
982 관련정보 탕가소형메기 페트리콜라......... 56 file 땡꼬마 2010.08.25 19411
981 Grammatotria Grammatotria lemairii 그래마토 트리아 래마이어 아이 가장큰 샌드종 22 file 담뽀뽀 2010.05.15 13135
980 관련정보 제노 레드프린세스 산란 동영상입니다.. 40 유찬사랑 2010.02.19 1681
979 Asprotilapia leptura 알문 렙튜라.... 12 file 담뽀뽀 2010.02.14 830
978 Trematocara Trematocara marginatum 트레마토카라 마진애텀 18 file 담뽀뽀 2009.12.18 569
977 Challochromis Callochromis macrops Red Ndole 매크롭스 레드 은돌레 21 file 담뽀뽀 2009.12.15 784
976 관련정보 잘 자라고 있습니다. ㅎㅎ 24 춘강이 2009.12.07 1070
975 Asprotilapia leptura 랩튜라 부화했습니다... 18 file 땡꼬마 2009.12.05 2005
974 Xenotilapia 썬플라워 이상가 알털기 46 춘강이 2009.11.27 2418
973 Challochromis Callochromis macrops Red Ndole 매크롭스 레드 은돌레 11 file 담뽀뽀 2009.10.26 568
972 관련정보 탕어(배씨필러스 잠비아 블루/옐로우) 알털기 23 file 춘강이 2009.10.19 1496
971 Xenotilapia Nigrolabiata Red Princess 니그로라비아타 레드프린세스 27 유찬사랑 2009.10.09 755
970 Ophthalmotilapia nasuta tiger 나수타 타이거 18 file 담뽀뽀 2009.09.21 727
969 Challochromis Challochromis stappersii 칼로크로미스 스텝퍼시 7 file 담뽀뽀 2009.09.21 609
968 Neolamprologus kungweensis 쿵캔시스 , 쿵퀜시스(패각종) - 쌍이 잡혔어여~ 58 file 2009.09.18 2103
967 Grammatotria lemairii katete 레마이어아이 카테테 - 외국 5 file 담뽀뽀 2009.09.14 516
966 Grammatotria Grammatotria lemairii 그라마토트리아 레마이어아이 8 file 담뽀뽀 2009.09.14 52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0 Next
/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