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로그인, 회원가입후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관련정보
2005.05.11 23:42

탕어의왕 쿠피 Kupi 를 만나다 ...

(*.112.30.230) 조회 수 24904 추천 수 0 댓글 6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Rencontre avec les "Kupi"


(Boulengerochromis microlepis

쿠피를 만다나..
볼렌져크로미스 미크로레피스
 
* 사진들보고 사진만 올리려 하다가 ... 탕카니카호수의 아름다움을 더 늦껴 보고자..
번역까지 해봅니다 프랑스어라 다소 어려움이 있구 문맥의 흐름이 이상하기도 합니다
그점은 이해해 주시구요 .. 선진국 매니아들의 열정을 느껴 봅니다 ~~~
 
 
 
볼렌져1.jpg
Boulengerochromis microlepis 볼렌져크로미스 미크로레피스
 
 
 

Par Eric Genevelle 
(
Article paru dans Cichlids News - 2001)

 

 

2 novembre 2000. 6 heures du matin, il pleut. Frais comme un Tropheus, je pars a la peche a la Mastacembelidae. Le tout est de trouver des appats pour mettre dans le piege. Une demi-heure plus tard et quelques coups de canne a peche bien cibles, quelques Petrochromis et Lamprichthys (desole) sont ecrases dans le piege. Tournee des bacs de la station de collecte de Kalambo, Zambie, Tanganyika, cafe, puis retour aux pieges. Bilan de la peche : 3 Caecomastacembelus moorii de 25 cm. J’espere faire mieux car ce soir, on a prevu un barbecue…

2000년 11월 2일 아침6시 비는 내리고 트로페우스처럼 비싼...난 낚시를 위해서 Mastacembelidae 로 떠났다..
트렙에 소프트한 음식을 넣었다..한시간반후 ..찌의 움직임 ....약간의 Petrochromis 와 Lamprichthys 가 트랩안에서 으깨졌다.
항구 수조에는 카람보 . 잠비아 . 탕카니카등 많이 있었구 .. 커피도 ..그리고 트랩으로 돌아왔습니다..
고기를 평가하면..25센티..Caecomastacembelus 무리아이...전 오늘 저녁 좀더 좋아지길 기대합니다..바베큐구이를 기대하거든요...
머 .. 저두 문맥의 파악이 힘듭니다 .. ㅡㅡ;; .. ㅡㅡ;;

볼렌져2.jpg

볼렌져3.jpg

볼렌져4.jpg

Mais la journee ne fait que commencer et j’ai hate que la pluie cesse afin d’aller plonger. C’est chose faite a 14 heures. Direction la baie de Chisanza ou, selon mon hote Craig, je devrais y trouver des Cyathopharynx foae ‘’Green’’. Craig ne plonge pas, il a eu hier une violente crise de paludisme mais m’accompagne quand meme avec mon materiel de peche, histoire de taquiner le Kupi. 

그러나 그날은 단순히 출발만 했구요.. 서둘렀구요.. 비가 그쳐 ... 물속으로 들어가기 위해서 ..
오후 2시...Chisanza만으로 배를 똑바로 몰았습니다 ..안내자Craig 가 Cyathopharynx foae 를 찾아야 한다고 했습니다
그린...안내자는 물속으로 들어가지 않았습니다.. 그는 심각한 말라리아 증상이 있었기때문에 ..

나와 내 동료는 낚시 장비를 가지고 역사적인 .. 쿠피를 잡으로 .. ~~~물속으로 ..

Le Kupi est le poisson roi par excellence. Les scientifiques et autres passionnes que nous sommes le connaissent dans la litterature sous le taxon de Boulengerochromis microlepis (Boulenger, 1899), mais je vous assure que la-bas, sur les rives du lac, oser prononcer un tel nom frise le ridicule. Le Kupi, au regard de son importance dans l’alimentation locale et de la saveur de sa chair est un mot connu de tous, meme des plus jeunes. C’est l’espadon des Mauriciens. A Mpulungu, un lodge des plus spartiate lui a meme donne son nom, histoire de faire chic. En d’autres lieux, sur d’autres cotes du lac, plus haut, en Tanzanie, le Kupi troque son nom pour celui de Kuhe, mais les hommes lui portent le meme respect.

쿠피는 .. 엑셀런트한 고기의 왕입니다..감명받은 과학자들이나 우리가 서적에서 아는 다른이들...
분류...
그 이름.. Boulengerochromis microlepis 볼렌져크로미스 미크로레피스 .. 이녀석이 바로 쿠피입니다...
그러나 여기서 호수의 기슭에서 ..  보장하지만.. 감히 .. 우습게 ..이같은 이름을 말합니다.. 쿠피...
고려해볼때 .. 쿠피는 중요한  이지역 음식입니다... 맛도 좋다고 ..하네요..
그것은 음플런구 Mauritians지역의 황새치(고기종류-스워드피쉬) 입니다...
고대스파르탄 사람이 이름을 붙였다고 합니다..호수가의 더 높은 지역에서 .. 탄자니아의 .. 쿠피의 이름은 쿠헤로 바뀝니다만..
같은 대접을 받은다고 합니다..

 

볼렌져5.jpg

 

La zone est rocheuse mais les blocs de pierre ne depassent pas le metre cube. Je file au Nord pour atteindre la zone des 3 metres afin de voir ces fameux Cyathopharynx. Mais rien, rien de rien. Pas un cratere a l’horizon. En revanche, quelle debauche de couleurs. Tous les 5 metres, des Ophthalmotilapia ventralis bleus paradent dans tous les sens, leurs espaces traverses de bancs de Lamprichthys tanganicanus, le Killi du lac, des centaines de Tropheus moorii vont et viennent entre les roches a savoir qui fera le plus le ≪ kakou ≫. Des couples harmonieux de Neolamprologus christyi et Neolamprologus savoryi defendent leurs nids tant bien que mal devant le tohu-bohu des Petrochromis. Entre les failles, Telmatochromis et Chalinochromis se faufilent avec douceur sous les rayons du soleil. Mais toujours pas de Cyatho !

그 지역은 바위지대이지만..그 바위블럭들은 일미터를 넘지 않습니다.
전 북쪽으로 빠져나가 3미터 존에 유명한 Cyathopharynx를 보기위해서 도착했습니다.
그러나.. 잉 ? 낫씽... 암것도 없네요 .. 수면에 .. 구멍들( 폭탄맞은듯한 구멍 ) 이 없네요 .. 다채로운 칼라들만...
매 5미터 ... Ophthalmotilapia ventralis 벤트랄리스의 한방향으로의 퍼레이드가 있네요 ..
그들의 공간은 그 호스의  Lamprichthys tanganicanus, Killi의 무리 넘어 있습니다..
백여마리의 트로페우스 무리아이가 .. 그 바위들 사이를 오갑니다...
소란스러운 팩트로크로미스의 앞에서 .. 그들의 둥지를 방어하는 Neolamprologus christyi와 Neolamprologus savoryi 의 조화로운 커플..
돌틈사이에서 ...텔마토크로미스와챨리노크로미스 는 태양광선 아래서 .. 부드러움을 줄무늬지었습니다.

 

Je prends alors cap a l’Ouest afin de retrouver de la profondeur. Vers 7 metres, les blocs rocheux font face a de grandes dalles espacees par de petites plages de sable. Les Tropheus et Ophthalmotilapia ne sont plus de la partie. En revanche, je suis assailli par un essaim de Perissodus microlepis qui se jettent sur tous les poissons qui passent a moins d’un metre afin de leur arracher quelques ecailles. Plus loin, c’est un couple de cette meme espece qui protege son frai en pleine eau. Je m’approche et tous les alevins rentrent dans la bouche des parents. A quelques metres de la, je tombe devant un couple de Lepidiolamprologus attenuatus qui semble pris de panique. Je comprends bien vite ; je suis pose sur leur nid. Je m’eloigne de deux metres et tous les alevins terres sur le substrat reprennent rapidement leur envol. La defense du frai reprend alors et tous les Lamprologues sont immediatement attaques des qu’ils s’approchent a moins d’un metre. 

 

나는 7미터 수심지역을 찾기위해서 ..서쪽으로 코스를 잡았습니다
바위블럭들은... 작은 모래 평지들 위에 자리 잡고 있었습니다 .트로페우스와 오프탈모틸아피아는 더이상 보이지않았습니다
반면에 ..모든 고기들위에 군림한 Perissodus microlepis 미크로레피스의 때로부터 공격을 당했습니다.
그들은.. 나의 크기를 가늠하기위해서 .. 일미터이내로 접근해서 휙지나갔습니다..
더나아가.. 이 같은종의 커플이 산란한 치어을 보호하고 있었습니다. 내가 다가가자 부모들이 치어들을 입으로 불러 들였습니다 ...
거기서 몇미터 떨어진데서.. 매우난처해하며 불안해하는 레피디오람프로로거스 attenuatus 아텐누아투스쌍과 마추쳤습니다다..
난 재빨리 그들의 둥지 근처에서 포즈를 취했습니다... 난 2미터 정도 뒤로 움직였습니다.
모든 치어들은 영역의 바닥으로 신속하게  움직였습니다..그리고 나서 치어들의 보호를 위한 방어가 시작되었습니다
모든 람프로로거스들은 일미터이내로 접근을 하면 바로 공격합니다..

 

Par contre, les Petrochromis traversent le nuage d’alevins sans etre aucunement inquietes. Tout simplement parce que le couple reproducteur sait que les Petrochromis sont vegetariens.

반대로 .. 팩트로크로미스들은 전혀 근심없이 ..치어 때를 이루어 다닙니다..
상당히 단순한데 ..왜냐면...  산란한 커플은 팩트로크로미스가 채식성이라는것을 알기 때문입니다..

Apparaissent alors des bancs de Xenotilapia spilopterus avec la tache noire sur la nageoire dorsale. Ce sont des jeunes de 3 cm. Les adultes se deplacent en couple ou par groupe de 5 ou 6, pas plus. Je regarde sous une dalle et tombe sur une Caecomastacembelus moorii et une tripotee de jeunes Synodontis multipunctatus. Ils attendent la nuit pour sortir. Je releve la tete et tombe en admiration devant un male Boulengerochromis microlepis de 60 cm. La visibilite est de 15 metres, mais il semble prendre tout l’espace. Puis ce n’est pas un male, mais tout un groupe de Kupi qui tourne autour de moi a une distance de 3 metres. Il y a 3 males et 9 femelles. La distinction des sexes est relativement aisee car les males, meme lorsqu’ils ne sont pas en periode de frai, arborent une coloration plus doree que les femelles. Je m’assois alors sur le fond et observe pendant 5 minutes ce ballet magique que rien ne semble pouvoir perturber, si ce n’est quand pointe a l’horizon un enorme Lates angustifrons d’1,5 metres. Il trace sa route a 4 metres au dessus du sol et sa machoire semble demesurement grande. 

 

제노틸라피아 스필롭테루스의 도살핀에 검은색기운이 돌았습니다..3센티정도의 유어였구요..
성어들은 커플속으로 또는 5-6마리의 그룹속으로 .. 움직였습니다 .
나는 평탄한 바닥쪽을 보았구 Caecomastacembelus moorii 무리아이가 .. 있었습니다..
그리고 시노돈티스 물티펑크타투스 유어가 있었습니다..그들은 떠나기위해서 밤을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저는 고개를 들었습니다 ..그리고 .. 수컷.. 60센티짜리 Boulengerochromis microlepis 볼렌져크로미스 미크로레피스 앞에서
감탄에 푹빠져 있었습니다..가시거리는 15미터 ..그러나 ..  그녀석은 모든 곳을 다니는듯 했습니다 .
그러고나서 .. 쿠피의 그룹이 3미터거리에서 내 주위를 돌았습니다..3마리의 수컷과 9마리의 암컷들..암수구분은 상대적으로 쉬었는데 왜냐면..
수컷들은 산란기가 아닌데도 .. 칼라링을 보였구 ..암컷들보다 ..더 금색의 빛깔을 띄었습니다.
나는 바닥으로 내려가서 조용히 5분동안 이 마술같은 발레를 관찰했습니다..
턱은 지나치게 커보였구요.. 그녀석들은 지들 갈길을 갔습니다..

볼렌져6.jpg
Boulengerochromis microlepis

볼렌져7.jpg
Boulengerochromis microlepis

볼렌져8.jpg
Boulengerochromis microlepis

amprologus-callipterus.jpg
"Lamprologus" callipterus

벤트랄.jpg
Ophthalmotilapia ventralis

멜라노제니스t5t5.jpg
Enantiopus melanogenys

섹시파시아투스9393.jpg
Neolamprologus sexfasciatus

erissodus-microlepis.jpg
Perissodus microlepis

eolamprologus-christy.jpg
Neolamprologus christy

 

Je poursuis dans la zone intermediaire ou les blocs de pierre s’eparpillent sur le fond sablonneux. Ici, les Xenotilapia flavipinnis sont roi et le jaune de leurs nageoires brille intensement sous le soleil. Rien a voir avec ce que l’on peut voir dans nos pietres aquariums. Ils sont la par centaines, en petits groupes de 10 environ. Tout pres, des groupes semblables de Xenotilapia sima, plus gris mais avec de grands yeux jaunes magnifiques. Les plus gros males font plus de 15 cm. Ils paraissent monstrueux pour des Xenotilapia. Ca et la, des crateres aux pieds de roches. Ce sont des nids creuses par des couples de Neolamprologus tetracanthus. Les alevins sont a la sortie du trou, generalement entre deux petites pierres saillantes sur une des faces du cratere. Les parents veillent et semblent prets a m’attaquer. Je ne les provoque pas. Pres d’autres pierres, on trouve des nids de coquilles crees par des males Lamprologus callipterus aux reflets verts et oranges. Le grand jeu est de prendre des coquilles du voisin situe a 2 ou 3 metres et si possible de prendre des coquilles avec les femelles a l’interieur. Les voir nager ainsi avec une coquille dans la bouche est veritablement incroyable. Partout, au sein de cet habitat patrouillent des jeunes males callipterus juveniles. Par groupes de 20 ou 30, ils pillent tous les nids. Je remue le sable pres d’un nid de Neolamprologus tetracanthus afin de distraire les parents, et deux secondes plus tard, c’est dix jeunes callipterus qui, profitant du chaos, se jettent sur le frai pour se goinfrer.

나는 바위들이 바닥모래에 의해서 흩어진 준간지역을 계속 다녓습니다..
여기선 제노틸라피아 필라비피니스가 왕이었구 태양빛아래서 노란핀이 아트였습니다.
수조환경에서는 절대 볼수 없었던 장관...100미터마다  있었구요 .. 약 10마리의 그룹을 이루고 있었구요 ..
좀더 회색빛이었지만  크고 화려한  노란눈을 가진 Xenotilapia sima 제노틸라피아 시마의 비슷한 그룹도 있었구요 ...
가장큰 수컷은 15센티 정도 되었습니다..
그들은 제노틸라피아에대해서 몬스터처럼 보입니다. .  네오람프로로거스 테트라칸더스커플이 만든 둥지가 있습니다 ..
그 치어들은 일반적으로 툭튀어나온 작은 돌들사이에 있는 구멍의 입구에 있습니다 ..
부모들은 잘 돌보고 나를 공격할준비가 되어 있는듯 합니다..
다른 돌들에  가보니 ..Lamprologus callipterus 캘립테루스 수컷들에 의해서 만들어진 조개 둥지들이 있습니다..
이들은 그린색의 반사빛과 오랜지빛을 냅니다 .정말 멋진것은 2-3미터 떨어진곳의 고둥들을 가지고 오는것이지요 ..
재수좋으면 안에 암컷이 있기도 합니다.. 님도 보고 뽕도따고 .. ..이렇게 .. 입으로 고둥을 물고 수영하는것을 보는것은 정말이지 믿기지 않습니다 .
이런 지역에서는 젊은 유어수컷들이 경계를 하고 있습니다 ..그룹으로 20-30 마리 정도가 모든 둥지들을 약탈합니다..
저는 네오람프로로거스 의 둥지를 모래로 뒤덮어 벼렸습니다 ... 그 부모들이 딴곳으로 가게 하기위해서요..
그리고 2초뒤에 ...이런 혼돈상태에서 이익(산란한것을 먹기위해서 )을 취하려는 캘립테루스의 10마리 유어가 있습니다 ...

D’autres Kupi passent me dire un petit bonjour amical. Comme leurs copains de tout a l’heure, ils tournent autour de moi sans se lasser. C’est le seul cichlide du lac qui a cette attitude curieuse envers le plongeur. Les autres habitants vous ignorent ou se mefient et seul le Kupi semble vous vouer un certain charme. On s’imagine alors avec un petit fusil harpon a la main dans le but de s’assurer le repas du soir, mais bon, il parait que c’est de cette maniere que des biotopes sont aujourd’hui deserts… En tout, pres de quarante specimens ce jour la, et tous des adultes en couleur de frai. Du bonheur en barre.

다른 작은 쿠피가 나에게 친절하게 헬로하며 지나갔습니다 ..그들의 친구처럼....
실증나지 않은듯 나에게 다시 돌아왔습니다 ..
이녀석은 다이버들에게 호기심이 강한 이 호수에서 유일한 시클들입니다...
다른 고기들은 당신을 무시합니다 또는 경계 하지만 유일하게 쿠피만이 당신에게 관심을 갖는 매력이 있습니다 .
사람들은 그때 생각을 하지요 .. 장전된 작살을 가지고 .. 확실한 저녁거리를요....
이런방법으로 .. 이 생활권은 오늘날 황폐해지게 되었지요 ..이날 40종이 거기에 있었습니다 모든 성어들은 혼인색을 띄었구요 ..

 

Mais attention, cette attitude debonnaire du Kupi ne doit en rien vous induire en erreur sur son comportement. En effet, l’ami est piscivore et les cichlides du lac le savent. Pour preuve cet autre matin ou je plongeais sur une vaste etendue sablonneuse a la recherche d’Enantiopus melanogenys et autres ochrogenys. Les petits sabulicoles fouillaient le sable a un petit metre cinquante de mon masque sans presenter une inquietude particuliere. Soudain, alors que j’etais immobile, l’ensemble de la masse piscicole a semble se soulever du sol en moins d’une seconde et des milliers de poissons se sont mis a deguerpir dans la meme direction. La zone devint soudain deserte quand surgit alors un Boulengerochromis rasant le fond a vive allure a la recherche d’une proie.  Il faut dire qu’ils ont de quoi manger dans le lac. Les millions de cichlides sabulicoles semblent satisfaire l’appetit des Kupis. En effet, ces derniers, forts nombreux au sein de la zone sablonneuse et intermediaire semblent ne pas mourir de faim. Dans le cas contraire, ils mordraient plus souvent a l’hamecon. Ce que doit regretter Craig, la haut, sur le bateau. Au sein de la zone rocheuse, le Kupi est pratiquement absent. Il laisse la place a Lates mariae, lui aussi celebre piscivore, mais de la famille des Centropomidae. Il faut dire que la morphologie du Kupi n’est guere propice a l’embuscade ou a la chasse entre les failles. Trop lent au demarrage, trop massif, il n’aurait que peu de chance de capturer par surprise un cichlide situe a meme la roche. Par contre, lance dans les grands espaces sablonneux ou intermediaires, il a toutes ses chances.

그러나 주목하세요..이 마음약한 쿠피의 행동은 암것도 아니란것을...아셔야 합니다..
실제로 이녀석은 육식성 시클입니다 ..
이것을 증명하기위해서 다음날 아침 이난티오푸스 멜라노제니스와 다른 오크로제니스를 찾기위해서....다시 넓은 모래지역으로 다이빙 했습니다 ..
갑자기 전 움직임이 없어졌지요..
순식간에 .. 땅에서 튀어나온것같은 엄청난양의 수천마리의 고기들이 한방향으로 달리기 시작했습니다..
볼렌져크로미스가 먹이를 찾기위해서 .. 날렵하게 그 바닥을 훝으며지나가자 .. 그 지역은 갑자기 황폐해지고 나린가 났습니다 .
그들은 호수에서 무엇을 먹고 사는지 이야기되어져야 합니다..수백만 시클들은 쿠피들의 식욕에서 안전한듯합니다.. 정말로 .. 나중에..
모래안에 있는 은식처들과 그 중간지역에 사는 고기들은  배고파서 죽을거 같지는 않습니다 ..
반대로 낚시로 더 많이 죽을지도 모릅니다 ..안내자에게 무엇이 섭섭합니다 저위에 보트위에 있는데 ..
바위존에서 .. 쿠피를 계속 놓쳣습니다..쿠피가 단층들사이에서 헌팅하고 매복을 하면서 전현 호의적이지않은지에 대해서 형태학적 생물학적 조사가 필요합니다..
묵직하고 .. 스타팅이 늦기에 ...같은 바위지역에 거주하는 놀란 시클을 잡을 기회는 적을겁니다...반대로 .. 넓은 모래지역이나 중간 공간에서는 기회가 좋을겁니다....

 

Entre les failles des quelques blocs epars, des Julidochromis ornatus se promenent tranquillement. Des Neolamprologus mondabu traversent les plages de sable mais ne s’eloignent pas tres loin de la roche. Quelques Neolamprologus sexfasciatus bleus font leur apparition mais ils restent solitaires. Je m’avance alors sur le sable et me pose doucement afin de mieux observer la faune. Apparait alors une horde de pres de 300 Enantiopus melanogenys. Ils ne sont pas en parure de frai, mais le spectacle vaut la peine d’etre vu. Au-dessus du sol, a environ 1 metre, ce sont des bancs de Lepidiolamprologus attenuatus juveniles qui patrouillent avec des Grammatotria lemairii reconnaissables a la tache noire sur le pedoncule caudal et des Cardiopharynx schoutedeni.

여기저기 흩어져있는 바위들의 사이에서 ..쥴리도크로미스 오르나투스가 조용히 움직였습니다.
Neolamprologus mondabu 네오람프로로거스 몬다부가 그 모래 벌판을 가로질러 갔습니다만 그 바위로부터 멀리까지는 가지 않았습니다....
섹시파시아투스 블루가 나타났지만.. 홀로이 남아있었구요 ..전 모래위로 조용히 나아갔구 fauna 를 관찰하기위해서 포즈를 잡았습니다.
그때 .. 거의 300마리정도의 이난티오프스 멜라노제니스 때가 나타났습니다 ( 흐미 부러워 ~~ )
산란기 발색은 아니었지만 스펙타클 했습니다 ..볼수록 가치있었습니다.
위의 그라운드 레벨 즉 대략 1미터쯤.. 레피디오람프로로거스 아테누아투스 의 유어들때 .. 그래마토트리아 레마이어아이와 움직었구요..
꼬리쪽 .. 지느러미 뼈대가 발색이 도는듯 했구요 ...

 

Cela fait 45 minutes que j’ai quitte la surface et je reprends le cap pour rejoindre le bateau. Je retrouve alors la roche avec d’autres Kupis et des couples splendides de Neolamprologus attenuatus protegeant leur frai en pleine eau. Sur 10 metres carres, ce n’est pas moins de 5 couples qui veillent et il faut faire attention ou poser ses palmes. Je trouve sur le fond une vieille rame en bois que je la garde moi au cas ou un autre Lates angustifrons plus monstrueux encore voudrait me faire des miseres. 3 metres, des Ophthalmotilapia ventralis et des Tropheus moorii. Je ne dois pas etre bien loin. Une heure de plongee, je remonte progressivement et creve la surface a 5 metres d’une barque en bois ou 3 gamins posent un petit filet. Ils paraissent surpris de voir un homme sortir de l’eau, harnache de la sorte. Pour pactiser, je leur donne la rame qu’un de leur copain a du perdre l’annee derniere.

45분간의 잠수뒤에 보트로 다시 올라가려고 했습니다 .그때 바위근처에서 쿠피들을 발견했습니다.
그리고  .. 그들의 산란을 지키고 있는 아테누아투스 의 멋진쌍을 보았습니다. 10평방미터안에서 ....
5커플 이상이 있었구 ... 어디로 승리(?)가 갈지 주의가 요구되었지요 .바닥에서 오래된 노를 발견했습니다 ..그리고 챙겼습니다 -_-;;
한시간의 다이빙.. 나는  조금씩 위로 갔습니다 .5미터의 나무보트가 있는 수면에 다 달았습니다..
3명의 아이들이 작은 그물질을 하고 있었습니다 ..그들은 .. 잠수복을 입은 사람을 보고 놀랐나 봅니다 ...
그 주은 노를 주었구 .. 그것은 작년에 잃어버린 그들의 친구 였습니다

 

A 50 metres, je vois le bateau de Craig. Il a l’air depite. Il n’a pas attrape un seul Kupi. Et pourtant, des Kupis, il y en avait. J’etais avec eux ! Decidement, Craig ne semble pas doue pour la peche. Il a teste le lance du bateau, du bord, la traine avec une cuillere, le Rapala de competition. Rien n’y a fait. Pourtant, les autochtones en pechent tous les jours. C’est bien simple, des que nous passons en bateau pres d’une de leur embarcation, Craig, leve les bras en signe d’interrogation. Oui, ils viennent de pecher un splendide Kupi a l’aide d’un fil grossier et d’un bout d’hamecon rouille. Le Kupi brille comme de l’or sous le soleil du Tanganyika. Oscar le tiens fierement dans ses bras pour la photo. On achete le poisson quelques Kwachas pendant que les pecheurs envient notre superbe, mais inefficace materiel de peche. J’ai honte (d’ailleurs, en partant je ferai des heureux en leur laissant tout mon fourbis d’apprenti pecheur). Craig, lui, se couche au fond de la barque, lessive par sa crise de paludisme. Rien de tel qu’un Kupi au barbecue pour le remettre sur pied.

50미터쯤 떨어진곳에 안내자와 보트가 보였습니다  바람이 좀 불었구요 .
단지 한마리의 쿠피만을 잡지않았구요 ..글깐..쿠피들... 있었지요 .. 그들과 함께 있었지요..
분명하게 .. 안내자는 낚시에 대해서 선물을 할것 같지 않았습니다.
첨 입수된 보트를 테스트 했구요 .. 모서리 .. 바람을 이용해서 끄는 .. 경기용..
상당히 단순한 .. 우리가 그들의 보트중에 가까운 보트에 타자마자 .. 안내자... 의문의 표시로 팔을 들어올렸습니다
그렇다 그들은 막 화려한 쿠피를 낚시했습니다 .. 쿠피는 탕카니카호수의 태양아래에서 골드빛처럼 빛났습니다 .
오스카는 사진을 찍기위해서 그의 팔안에 자랑스럽게 쿠피를 안았습니다 ..
사람들은 고기를 삽니다 .. 그 어부들은 우리들의 장비를 부러워합니다 ..효과적이지 않은 낙시 장비들..
안내자 .. 고기를 보트바닦에 놓았습니다... .. 기대되는 바베큐 ~~~

 

볼렌져9.jpg

볼렌져10.jpg

볼렌져12.jpg

볼렌져11.jpg

 

 


날짜 : 2005년 5월 10일
번역 : 허접 번역사 담뽀뽀
번역기간 : 5월 10일 하루 꼬박 ~~~ -_-;; 에효 힘들당 ...
P, S : 프랑스어라서 다소 문맥이 이상하고 합니다  또한 번역이 힘든부분도 있구요
그점은 이해해 주세요~~~

 

 

 

 

 

 

 

 

 

 

 

 

 

  • ?
    디프 2005.05.11 23:49 (*.99.132.11)
    수고 하셨습니다. 그 비싼 구이를.....눈 나옵니다.
    언제나 쿠피 구워먹을 수 있을까요~~*
  • ?
    쿨한 계성 2005.05.11 23:49 (*.78.98.13)
    아...정말 자연의 열대어들.꼭 가보고 싶네요~~
  • ?
    °♡˚바람 2005.05.11 23:50 (*.78.76.80)
    정말 고생이 많으시군요.
    저 사람들 정말 부럽군요 ㅎㅎ
  • ?
    초심 2005.05.11 23:52 (*.187.242.120)
    이 녀석 이름이 쿠피였군요. ^^
    탕가니카 동영상에서 정말 크고 멋있더라고요.
    (거북이도 밀어버리던 녀석맞죠? ^^)
  • ?
    은빛아린^_^ 2005.05.12 00:08 (*.243.221.112)
    언넝 갑시다 아프리카로..~~go~go
  • ?
    기소리마 2005.05.12 00:10 (*.94.41.89)
    흐미 저걸 꽁치 먹듯 궈먹네요. ㅋㅋㅋ
  • ?
    소은낭자 2005.05.12 00:12 (*.197.3.51)
    탕가니아 동영상 보고 싶어요
    번역 생생합니다.
  • ?
    봄의왈츠 2005.05.12 00:13 (*.105.155.33)
    비싼고기를 구워먹다니...
    ^^부러울 따름입니다...^^사진 잘보구 갑니다..^^
  • ?
    성하상 2005.05.12 00:29 (*.97.127.232)
    멋진 모습 잘 보았습니다.
    고생 많으셨겠네요....^^
  • profile
    땡꼬마 2005.05.12 00:45 (*.207.25.130)
    잘봤습니다......
    맛이어떨찌 궁금해 지네요...
  • ?
    마린쭈 2005.05.12 01:34 (*.109.95.106)
    생선굽는 노랑머리아저씨...배가 이상해여...생선을 많이 먹어두 배가 나오나부져? ㅋㅋ
    이걸 어케다 번역하신대여...머리에 쥐나시겠당...^^
  • ?
    김윤미 2005.05.12 01:46 (*.102.79.217)
    전 프랑스어 6년배웠지만 아는게 없습니다. 캬캬 -_ㅠ
    잘 보았습니다. ^^
  • ?
    엘레강스 2005.05.12 02:38 (*.33.83.199)
    와 담뽀님 프랑스어도 할줄아시네여
  • ?
    도둑괭이~ 2005.05.12 03:05 (*.118.98.60)
    익...먹을려구 잡은거에여~?
    이룬.................ㅋㅋㅋㅋ
  • ?
    해신海神 2005.05.12 04:53 (*.254.26.56)
    고생 하셨네요~ ^^
  • ?
    이세이 2005.05.12 05:27 (*.187.249.83)
    쿠피라해서 구핀줄알았네요^^;;
    수고하셨습니다 ㅎㅎ
  • ?
    물꼬기 2005.05.12 06:07 (*.254.100.184)
    와 ~멋져요~~~~
  • profile
    원빈사랑 2005.05.12 07:05 (*.44.144.77)
    언제 함 가봐야 할곳인듯합니다.....^^;
  • ?
    루돌프 2005.05.12 07:05 (*.94.41.89)
    이녀석 새끼들을 지키기위해 거북이를 업어치기 한판하던 그 녀석 맞죠?
    실제로 엄청 크군요~~~ 멋집니다 담뽀뽀님~~
  • ?
    여름따기 2005.05.12 07:33 (*.98.64.35)
    자연의 삶이란...
    메인삶에서 언제나 벗어나 보려나...^^
  • ?
    제프리 2005.05.12 07:58 (*.255.1.209)
    재밌게 잘 봤습니다.
    번역하시느라 수고하셨습니다. ^^
  • ?
    구피키우기대작전 2005.05.12 08:14 (*.248.162.27)
    번역수고하셨어요 아주잘하시는데요...
  • ?
    레몽 2005.05.23 15:02 (*.77.36.70)
    캬~ 불어까지~ 수고많으셨습니다! 잘 봤습니다!
    쿠피가 탕카니카 영상에 나오는 그 치어때 날리는 큰 녀석이죠? 거북이 물어서 내다버리던...ㅎㅎ
    60cm나 되는군요^^; 멋지네요~ 멋진 번역 감사합니다~
  • ?
    잠자는너구리 2005.05.23 21:21 (*.204.53.76)
    구워 먹어버리네요. 쩝 아깝다.
  • ?
    용경이아빠 2005.06.01 00:15 (*.86.12.68)
    재밌게 잘 봤습니다.
    번역하시느라 수고하셨습니다. ^0^.
  • ?
    파도 2005.06.12 08:22 (*.198.153.173)
    멋지네요..
  • ?
    아쿠아a 2005.06.20 06:01 (*.74.21.16)
    멋있어요.. 색깔이 이뻐요.^^
  • ?
    레벨1 2005.07.29 23:40 (*.253.7.8)
    ......머,,,,먹어볼까...
    마...맛잇을듯... ㅠ,ㅠ

  • ?
    빛과소금 2005.08.05 03:29 (*.145.173.143)
    수고하셨습니다.
  • ?
    서정님 2005.08.23 03:06 (*.111.70.62)
    3번째사진은뭐에요
  • ?
    초보물쟁이 2005.09.21 03:47 (*.118.50.57)
    와...정말 수고 많이 하셨습니다. 해석하시느라 오래 걸리셨을 것 같습니다 ㅎ
  • ?
    유덕화 2005.09.21 10:48 (*.120.81.248)
    완전 수고 하셨습니다...글 정말 잘 읽었어요...사진까지 첨부하며 글쓴사람이나...그걸 퍼와서 친절히 번역해준운영자님이나...대단한 열정들이군요.....
  • profile
    브리샤르디 2006.01.22 11:26 (*.26.88.139)
    그냥 물속에..// 프론이있네!!
  • ?
    괴기매니아 2006.01.24 22:24 (*.252.163.61)
    굿!
  • ?
    스탄 2006.02.03 08:39 (*.119.30.146)
    비싼 생선구이입니다.
  • ?
    나는간지열대어 2006.03.01 10:14 (*.126.1.253)
    바나나 시클처럼 생겼노~ ㅋㅋㅋ
  • ?
    훈동 2006.03.19 08:30 (*.201.182.8)
    가고 파라..;;; 수고 하셨습니다.
  • ?
    금강모치 2006.04.26 21:54 (*.143.76.144)
    와... 좋은글 감사합니다.
  • ?
    은비ㅎ 2006.05.11 07:05 (*.40.177.89)
    잘봤어요~~
    애쓰셨네요~~ㅎㅎ^ㅡ^
  • ?
    카메로넨스 2006.06.27 08:30 (*.96.28.63)
    우아~ 가고시퍼여~
  • ?
    쏴쏴쏴 2006.08.08 09:59 (*.188.18.26)
    멋집니다 ... 근데 구워먹힘 당하는게 인상적입니다... ^^&
  • ?
    빨강궆히 2006.08.08 21:48 (*.136.133.249)
    정말 구워먹어도 맛잇겐네요 ㅡㅡㅋ
  • ?
    물라리 2006.09.18 00:12 (*.182.132.27)
    정말 대단하십니다.^^
  • ?
    manson 2007.01.06 22:07 (*.39.186.217)
    쿠피라는물고기 며칠전에 메이져에 대여섯마리
    있는거같던데 50cm정도였는데 비싸겠죠?????
  • ?
    대추밭 2007.01.08 02:12 (*.48.195.145)
    비싸겠죠...
  • ?
    저푸른초원 2007.01.29 11:14 (*.208.144.23)
    제목보고...구피인줄알고 ..ㅎ
  • ?
    무한사랑니그로 2007.02.06 22:17 (*.169.34.17)
    번역 ㅅㄱ 하셨습니다...
  • ?
    갈이 2007.05.09 05:07 (*.134.144.90)
    이야~ 진짜 탕가니카 호수에 가면 저렇게 잡을수 있나요???ㅋ 진짜 신기하네요^^
  • profile
    세린맘 2007.05.10 20:56 (*.192.0.226)
    흠....저도 저기 가고파요
  • ?
    춤추는 구피 2007.06.02 21:31 (*.60.200.42)
    정말 멋진 곳이군요..
  • ?
    삐아빠 2007.06.04 04:46 (*.108.175.29)
    잘보앗습니다..꾸벅
  • ?
    살진여우 2007.06.15 08:13 (*.50.115.192)
    아.. 탕어에 대해 조금씩 알 거 같슴돠... 아주 쬐끔...
  • ?
    청경꼬기아빠 2007.09.04 07:36 (*.197.154.39)
    저 지금 쿠피 키웁니다.......
  • ?
    구피짱~ 2007.10.21 20:12 (*.109.80.237)
    아~ 구피 인줄 알고.... 쿠피였군요, 잡은것 보고는 놀랬네요.
    내구피는 쬐끄만한데...
  • ?
    포포 2007.12.26 01:48 (*.88.191.97)
    저게 구피예요?
    난 고등언줄 알았네요
    내구피 돌려도
    고등어루.....
  • profile
    항상매운탕 2008.01.11 05:13 (*.115.78.72)
    마지막에 구워 먹는것이 인상적이네요 탕어 관련자료 보다가 흥미있는거 보고 가네요
  • profile
    고물상쥔 2008.01.24 20:45 (*.96.167.254)
    구워서 먹을수 있는 고기로군요....
  • ?
    뾰숑 2008.02.15 17:47 (*.230.150.72)
    정말 가보구 싶다~~~!!!
  • ?
    사우리007 2008.07.01 02:52 (*.75.22.87)
    참이쁘내요 번역에 감사하고 잘보고갑니다/
  • profile
    수진♡ 2009.08.09 01:16 (*.112.94.130)
    마지막에 구워먹는데서 털썩
  • ?
    Lifeinside 2009.12.30 05:39 (*.229.83.90)
    구;;;구워 먹었네요................
  • profile
    무적투사 2010.12.02 22:48 (*.243.5.10)

    수고하셨어요.. 대단한 열정에 박수를 보내드립니다..

  • profile
    탕가루 2011.05.06 20:08 (*.152.78.31)

    저,,저걸 구워먹다닝/////////////////////////////////////////////////////////////////  쿨럭....

  • profile
    저수지의개 2011.08.20 19:42 (*.121.121.101)

    좋은 자료 감사합니다.

  • ?
    노블씨앗 2012.05.14 17:35 (*.160.59.141)

    허걱 저걸 먹다니...ㅋㅋ

  • profile
    평원 2012.08.27 19:52 (*.136.28.19)

    관상어 구워먹는 사진, 기분이 묘합니다.

  • profile
    여의물 2012.12.07 01:18 (*.181.165.55)

    정말 생생합니다~. 마지막 구이는 반전이네요 ㅎㅎ

  • profile
    울트라맨이야 2017.06.01 12:25 (*.138.94.85)
    현지에서는 저 열대어들을 전부 식용으로 쓰죠.
    우리나라에서 피라미나 꺽지등을 민물매운탕에 넣듯이요.
    관상어란 의미가 부여되는건 어느 나라건 현지 사람들에게는 어려운가 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관련정보 Xenotilapia nigrolabiata vs. Xenotilapia sp Red Princess 제노틸라피아 니그로라비아타는 레드프린세스 26 file 담뽀뽀 2009.08.07 14930
공지 Altolamprologus 컴프리시셉스 숨부쉘 (패각종) sumbu shell - 관련정보 14 file 담뽀뽀 2004.02.20 22612
공지 관련정보 Leptosoma jumbo speckleback rainbow 렙토소마 점보 스펙클백 9 file 담뽀뽀 2004.03.28 4260
공지 관련정보 제노종의 변천사(속의이동) , 제노틸라피아의 개요 15 담뽀뽀 2007.10.06 5564
공지 관련정보 페더핀도 키워 보자 35 file 담뽀뽀 2006.02.13 13220
공지 관련정보 Callochromis macrops 마크롭스 소개 12 lunatique 2005.07.21 6960
공지 관련정보 여러 패각 관찰기 101 시소파파 2005.11.08 23737
공지 관련정보 여러종들의 암수구분입니다.(꼬리글 모음이라고 하죠 !!!) 54 꼬마 2005.06.21 21105
공지 관련정보 말라위 연안 혹은 탄자니아 탕가니카 호수로의 단체 여행(SAFARI) 28 file 레몽동상 2005.05.23 9928
공지 관련정보 암수가 알을무는 Limnochromis auritus 님노크로미스 아우리투스 38 담뽀뽀 2005.05.23 12933
» 관련정보 탕어의왕 쿠피 Kupi 를 만나다 ... 68 file 담뽀뽀 2005.05.11 24904
공지 관련정보 렙토소마의 세계로 빠져봅니다~ 36 file 파란느낌표 2005.03.01 14017
공지 관련정보 [시클리트의 번식] 번역자료입니다. 47 임솔 2005.03.10 12343
공지 관련정보 (볼렌게리, 헥퀴, 볼렌헥퀴 번식 위주로) 사육을 통해 얻은 정보 56 뻬셰리노 로쏘 2005.01.02 7822
공지 관련정보 Neolamprologus calliurus 콜리어루스 키우기 19 file 담뽀뽀 2004.10.12 5364
공지 관련정보 Grammatotria lemairii 그람마토트리아 레마이어아이 18 file 담뽀뽀 2004.09.16 5459
공지 관련정보 Callochromis pleurospilus 칼로크로미스 플레우로스필루스 7 담뽀뽀 2004.09.11 5567
공지 관련정보 [샌드시클] 키레사도 키워보자../ 샌드시클 관련정보 28 file 담뽀뽀 2004.09.03 10013
공지 관련정보 패각종 카우도 펑크타투스 키우기 / 번식정보 / 관련정보 56 file 담뽀뽀 2004.07.28 18763
공지 관련정보 시밀 암수 구분.... 44 file 담뽀뽀 2004.07.08 11187
공지 관련정보 xenotilapia 종 ( 제노틸라피아종 기본정보 ) 7 담뽀뽀 2004.05.01 7298
공지 관련정보 Tropheus: Fear Factor 트로페우스 위험인자 06/05/11업뎃 19 file 담뽀뽀 2004.04.27 9007
공지 관련정보 오셀라 암수구분 / 관련정보 (동영상포함) 46 꼬마깨비 2004.04.21 21108
공지 관련정보 Shell-Dweller Species List 패각종 리스트 17 file 담뽀뽀 2004.04.16 10027
공지 관련정보 speciosus 스페시오서스 키우기 15 file 담뽀뽀 2004.04.11 8962
공지 관련정보 Benthochromis tricoti 트리코티 - 관련정보 6 file 담뽀뽀 2004.03.21 5344
공지 관련정보 Chalinochromis ndobhoi 은돕노이 - 정보,키우기,산란,치어관리 4 file 담뽀뽀 2004.03.17 4627
공지 관련정보 Ophthalmotilapia 오프탈모틸라피아종(패더핀) 분포도 3 file 담뽀뽀 2004.02.25 3519
공지 관련정보 렙토소마종(Cyprichromis종)정보알터는방법 ,수정/ 지역 분포도 17 file 담뽀뽀 2004.02.23 12742
공지 관련정보 Tropheus distribution map 트로페우스 분포맵 / 종의기원 11 file 담뽀뽀 2004.02.21 5335
공지 관련정보 프론토사의 종류 / 지역 분포 / 관련정보 52 406 file 담뽀뽀 2004.01.14 28107
공지 관련정보 탕카니카 시클리드 Lake Tanganyikan Cichlid Species List [Index] 21 담뽀뽀 2004.01.12 16223
공지 관련정보 트로페우스속 드보이시(Tropheus duboisi) 관련정보 15 file 담뽀뽀 2003.11.03 11854
공지 관련정보 ★칼부스 컴프리 종류 /산란법,치어관리법,산란징후/ 지역별 분포도 44 file 담뽀뽀 2003.10.04 24801
공지 관련정보 ★ 탕어, 탕카니카호, 말라위호에 대해서 ver 5.0 25 525 file 담뽀뽀 2003.09.17 33333
공지 관련정보 X. papilio sunflower mvuna island 파필리오 썬플라워 음부나 아일랜드 15 file 담뽀뽀 2009.12.11 2525
공지 관련정보 Lyamembe 얌음베 25 file 담뽀뽀 2009.12.18 2090
공지 관련정보 재우아빠님 칼부스/스페 교잡에 대해 공부하다가.. 22 file 쑹애인 2007.10.25 4893
공지 관련정보 compressiceps 컴프리시셉스 두번째 번역 자료 입니다... 8 file 쑹애인 2006.04.27 5898
공지 관련정보 compressiceps 컴프리시셉스 공부 마지막입니다.. 17 file 쑹애인 2006.04.27 6961
공지 관련정보 스페시우스숫놈과 블랙칼부스에서 태어난 개체 hybrid speciosus X calvus 107 file 재우아빠 2007.10.25 7032
공지 관련정보 번역자료 (제노틸라피아 베씨필러스)입니다.. 13 쑹애인 2007.11.21 3350
공지 관련정보 탕카니카 호수의 옛 모습들... 39 file 담뽀뽀 2007.11.24 12107
공지 관련정보 category Cyphotiapia 싸이포틸라피아분류 - frontosa,gibberosa,sp Nord ,sp centre-est 10 file 담뽀뽀 2007.11.24 2723
공지 관련정보 Xenotilapia papilio 제노 파필리오 관련정보 20 file 담뽀뽀 2004.04.15 5345
983 Xenotilapia 이게 무슨일일까요???레드프린세스 36 file 유찬사랑 2010.09.03 15073
982 관련정보 탕가소형메기 페트리콜라......... 56 file 땡꼬마 2010.08.25 19392
981 Grammatotria Grammatotria lemairii 그래마토 트리아 래마이어 아이 가장큰 샌드종 22 file 담뽀뽀 2010.05.15 13127
980 관련정보 제노 레드프린세스 산란 동영상입니다.. 40 유찬사랑 2010.02.19 1674
979 Asprotilapia leptura 알문 렙튜라.... 12 file 담뽀뽀 2010.02.14 828
978 Trematocara Trematocara marginatum 트레마토카라 마진애텀 18 file 담뽀뽀 2009.12.18 567
977 Challochromis Callochromis macrops Red Ndole 매크롭스 레드 은돌레 21 file 담뽀뽀 2009.12.15 782
976 관련정보 잘 자라고 있습니다. ㅎㅎ 24 춘강이 2009.12.07 1069
975 Asprotilapia leptura 랩튜라 부화했습니다... 18 file 땡꼬마 2009.12.05 2003
974 Xenotilapia 썬플라워 이상가 알털기 46 춘강이 2009.11.27 2416
973 Challochromis Callochromis macrops Red Ndole 매크롭스 레드 은돌레 11 file 담뽀뽀 2009.10.26 566
972 관련정보 탕어(배씨필러스 잠비아 블루/옐로우) 알털기 23 file 춘강이 2009.10.19 1491
971 Xenotilapia Nigrolabiata Red Princess 니그로라비아타 레드프린세스 27 유찬사랑 2009.10.09 755
970 Ophthalmotilapia nasuta tiger 나수타 타이거 18 file 담뽀뽀 2009.09.21 727
969 Challochromis Challochromis stappersii 칼로크로미스 스텝퍼시 7 file 담뽀뽀 2009.09.21 606
968 Neolamprologus kungweensis 쿵캔시스 , 쿵퀜시스(패각종) - 쌍이 잡혔어여~ 58 file 2009.09.18 2101
967 Grammatotria lemairii katete 레마이어아이 카테테 - 외국 5 file 담뽀뽀 2009.09.14 514
966 Grammatotria Grammatotria lemairii 그라마토트리아 레마이어아이 8 file 담뽀뽀 2009.09.14 51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0 Next
/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