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로그인, 회원가입후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2018.01.11 08:21

금연결심

(*.103.67.74) 조회 수 141 추천 수 0 댓글 2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안녕하세요. 주영주현아빱니다.

어제는 집에가서 2자짜리 상면여과기를 만들기 시작했어요. 

엊그제 택배가 어마무시하게 왔거든요.

020180109_211152.jpg

2자짜리 상면여과기 포맥스가 도착 했어요.

020180109_224329.jpg

잘라져서오니 참 편합니다. 

첫번째 사진의 난석을 씻어서 불에 올려놓고

상면여과기를 붙이기 시작합니다. 020180110_003254.jpg 

격벽을 제외한 틀은 붙였습니다. 

본드로 몇번 더 붙여야지요. 

마르는 시간에 심심하여 간단하게 소주한병을 마시는데...

020180110_225453.jpg

요즘 너무 피곤하여 체력이 많이 떨어진거 같아서 금연을 결심합니다.

한병도 못마시고 두잔 남았네요.

ㅎㅎㅎ 좋은하루 되세용~뿅!

  • profile
    gami 2018.01.11 09:10 (*.169.218.133)
    이거 손재주와 열성없으면 안되는 건데, 자작은 존경이 절로 가요
    근데 소주 땜에 시작하신 것 같아요. ㅎㅎㅎ
    소주한병에서 2잔이 남았다면 결코 아쉬워할 일이 아닌데요.
    건강에 담배도 그렇지만 술도 끊던지 줄이시던지 하셔야 할 것으로 사료되옵니다
  • profile
    주영주현아빠 2018.01.11 10:53 (*.103.67.74)
    담배는 정말 끊고 싶고요. 술은 못끊어요 ㅋㅋㅋ
  • profile
    퍼렁공책 2018.01.11 11:08 (*.206.228.101)
    어이쿠 또 만드시는군요. 정말 부지런하십니다.
    저도 5월이전에 끊어야 하는데 잘 할 수 있으려나 모르겠네요.
    같이 끊어요~~ ^^;
  • profile
    주영주현아빠 2018.01.11 14:29 (*.103.67.74)
    네 서로 의지하면서 끊어봐요^^
  • profile
    코리벤더 2018.01.11 12:05 (*.214.17.66)
    전 지난 5월에 낚시하러 가서 심하게 감기걸린 후로 담배를 끊게 되었답니다. 절대 못 끊을 것 같았던 담배를..ㅎㅎ
    그 당시 1주일간 담배만 피면 하도 기침이 나오고 담배맛도 쓰게 느껴져 손이 가지 않았었던.
    지금은 옆에서 누가 피던, 술을 마시던..전혀 피고 싶은 생각이 없는게 신기할 뿐.
    계기가 생겨 끊게 되어 다행이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꼭 끊으시길..아님 계기가 생기시길 ^^;
  • profile
    주영주현아빠 2018.01.11 14:30 (*.103.67.74)
    감기는 싫습니다. ㅎㅎㅎ
  • profile
    함덕 2018.01.11 12:44 (*.71.120.134)
    자작... 금연.... 모두 어려운 일만 골라서 도전하시는군요^^;;
    매일 놀라는 중입니다.ㅎㅎㅎ
  • profile
    주영주현아빠 2018.01.11 14:32 (*.103.67.74)
    ㅎㅎ 금연은 시작할때 소문을 내놔야 쪽팔려서 안피우죠^^ 이번엔 성공했으면 합니다.
  • profile
    봉자2 2018.01.11 16:34 (*.36.139.114)
    꼭 성공 하셔서 자랑글 올려주세요 ~ 화이팅!
  • profile
    주영주현아빠 2018.01.11 19:04 (*.103.67.74)
    그러고 싶습니다. ㅎㅎㅎ 근데 지금 많이 불안해요 ㅋㅋㅋㅋ
  • profile
    울트라맨이야 2018.01.12 02:31 (*.122.107.127)
    불안하실땐 담배 말고 다른 생각을 빨리 해 보세요.
    예를 들어서 자작품 만드는 생각들을 하신다던지, 수조를 보고 멍때린다던지... ㅎㅎㅎ
    분명 금연하실 수 있습니다.
    힘!!!
  • profile
    만만세 2018.01.11 18:36 (*.36.52.25)
    예전 관악산정상 올라가서 가족들 보는앞에서 담배갑 통채로 던지며 금연결심하고 일주일만에 다시 폈다는...
    아이들이 다커서도 지금도 기억하고 있슴...
    그래서 이제는 아예 금연 안함...
    40년 이상핀 담배 1~20년만 더피면될걸요...
    까이꺼~~~

    금연 성공하세요...

    평촌에서 만만세드림...
  • profile
    주영주현아빠 2018.01.11 19:05 (*.103.67.74)
    쿨하십니다. 까이꺼~~ 빵터졌습니다.ㅋㅋㅋㅋ
  • ?
    아롱다롱이 2018.01.11 18:46 (*.125.112.167)
    금연.
    그까짓거 별거 아닙니다.
    간단하게 물리칠수 있을테니 염려하지 마세요...^^
  • profile
    주영주현아빠 2018.01.11 19:06 (*.103.67.74)
    지금 많이 뭔가 불안하고 그렇지만 잘 참아보겠습니다.
  • ?
    담뽀 포인트 팡팡+ 2018.01.11 19:06 (*.103.67.74)
    주영주현아빠님은 5점 담뽀 포인트팡팡+에 당첨 되셨습니다.
  • profile
    주영주현아빠 2018.01.11 19:07 (*.103.67.74)
    일단 5일이 고비라는군요^^
  • profile
    울트라맨이야 2018.01.12 02:29 (*.122.107.127)
    끊으실 수 있습니다.
    강한 의지만 있으면 됩니다.
    저도 어느덧 담배 끊은지 9년차 되었네요. ^^
  • profile
    주영주현아빠 2018.01.12 08:15 (*.136.199.48)
    응원 감사힙니다. 힘내겠습니다^^
  • profile
    유니꽁주 2018.01.12 09:58 (*.135.160.208)
    화이팅 응원합니다
  • profile
    주영주현아빠 2018.01.12 10:10 (*.103.67.74)
    응원 감사합니다. 꼭 성공하겠습니다. 저번에 해주신말씀 "다~해봤어!!!" ㅋㅋㅋㅋ 저도 언젠가 그런날이 오겠죠.
  • profile
    멋진사내 2018.01.12 15:37 (*.39.93.132)
    금연 성공하세요~^**^~
    저는약주는끝을수있는데,
    금연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브로와 조절기 드디어 만들었습니다. 46 file 유니꽁주 2016.10.12 8777
공지 에머맥 블로어 Air-Mac Blower 제품소개 32 file 담뽀뽀 2015.10.12 17992
공지 [쪽지예절 지키기] 강력단속기간!!!!! 124 담뽀뽀 2011.11.30 18958
공지 천만명 방문 기념 아이템 설문.. 314 담뽀뽀 2011.10.05 20231
공지 공포의 한글아이디 쓰시는 분들~~~~~~~ 184 담뽀뽀 2010.11.05 28835
공지 ====홈페이지 이용안내==== 351 담뽀뽀 2003.10.24 57940
251758 거기 누구세요? 1 파랑잉 2018.01.11 77
» 금연결심 22 file 주영주현아빠 2018.01.11 141
251756 1월11일 목요일 출석하세요 47 file 시에리 2018.01.11 94
251755 어떤 삶 1 파랑잉 2018.01.10 64
251754 다시 아침에 그리는 2 파랑잉 2018.01.10 62
251753 소복히 눈이 쌓였습니다. 18 file 울트라맨이야 2018.01.10 97
251752 D-290일 17 file 울트라맨이야 2018.01.10 93
251751 저녁 노을 속으로 1 파랑잉 2018.01.10 47
251750 박스저면여과기추가 16 file 주영주현아빠 2018.01.10 144
251749 눈이 내립니다.^^ 23 file 함덕 2018.01.10 90
251748 1월10일 수요일 출석하세요~ 49 file 시에리 2018.01.10 87
251747 2017년 11월 3일 셋팅 후 현재 모습^^ 21 너트 2018.01.09 112
251746 2자 수초항 근황입니다. 9 너트 2018.01.09 130
251745 주형주현아빠니임~~~~ 13 file 퍼렁공책 2018.01.09 133
251744 당신과 나 호수가 보이는 길로 1 파랑잉 2018.01.09 62
251743 1월9일 화요일 출석하세요 53 file 시에리 2018.01.09 96
251742 외로운 시인의 감성 1 파랑잉 2018.01.08 46
251741 죄지은 자여 2 파랑잉 2018.01.08 53
251740 한 2년 만인 듯하네요.. 반갑습니다 ^^ 21 춘천다운이 2018.01.08 101
251739 늦은 봄날의 이야기 1 파랑잉 2018.01.08 3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9 30 31 32 33 34 35 36 37 38 ... 12621 Next
/ 126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