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로그인, 회원가입후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75.23.226) 조회 수 9009 추천 수 0 댓글 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Tropheus: Fear Factor

eeeok-018.jpg
영역 다툼




don't know what it is about the genus Tropheus, but they are definitely
one of the most fascinating and fun fish to come out of Lake

Tanganyika. Fun you say? Or could that just be a sick definition,
especially after killing off a tank, or as in my case a tank or two!
트로페우스 속에 대해서 잘은 모르지만 탕카니카 호수에서온 가장 재미있고 매혹적이 고기임에는 틀림없습니다..
제경우처럼 한수조나 두수조내에서 전멸시킨후에 병적인 정의라고 할수있겠지만...재미있다고 말할수 있겠는지요 ??


Sometimes I think I am the only person that has ever killed Tropheus,
in reality I am the only person that will admit it!!! There is nothing more embarrassing then getting the same type of Tropheus with a friend and then you are the first one to kill them off. But, that hasn't seemed to stop me, from wanting more. I am truly a Tropheus glutton. I have learned from my mistakes, and I have gotten better with time, but just when I think I know it all, these darn Tropheus will pull a new one.
가끔은 내가 트로페우스를 죽여본적있는 유일한 사람이라고 생각을 합니다..
실제로 전 그것을 수용할수 있는 유일한 사람이기도 하구요..
당신이 트로페우스를 전멸시킨 첫번째 사람이 되는것처럼 당황스러운일은 없습니다..
친구와 같은 타입의 트로페우스를 가지고 있는것만큼 당혹스러운일은 없습니다..
좀더 갈구하고자 한는 마음이 멈추질 않네요...
전 실제로 트로페우스 메니아 입니다...
전 실수로부터 많은것을 배웠구요..
시간이 지나면서 많은 것을 알았구요..
내가 모든것을 알았다고 생각했을무렵 ..
이망할놈의 트로페우스는 새로운것을 알려줄것입니다..

It doesn't matter which species you want to work with, as they are all basically the same when it comes to maintenance, diet and spawning.
Pick the one you like the best, whether you go for outstanding color or just a plain brown you will not regret it. There isn't one better than other, it really depends on your personal preferences. I love them all, I have a group of Tropheus duboisi "halembe" coming up, and they have been so much fun. They have a nice contrast in color with their black body, and the extra wide yellow band. And I am going through a Tropheus moorii phase right now too, after seeing them in the wild, I wanted to bring them all home especially the "red rainbow." And what would be my all time favorite? Well that would have to be my group of Tropheus brichardi "kipili," talk about a tight knit pack, they are more entertaining than anything on TV, I can watch them for hours.

어떤종으로 사육을 하는지는 중요치 않습니다..
기초적으로는 그들은 다 같죠... 수조에서 키워지고 산란하고 할때는말입니다...
가장 베스트 한것을 고르세요..
색체가 독보인다거나.. 또는 수수한 브라운 계열이라던가.. 절대 후회하지 않을겁니다..
다른것보다 더 좋은것은 없습니다...
그것은 실제로 .개인적인 취향일뿐이죠...
전 어떤것이든 러브합니다..
전 뜨고 있는 드보이시 halembe의 그룹을 가지고 있는데요... 그들은..정말 재미있습니다...
그들의 바디엔 멋진 새체대비를 가지고 있으며.. 중간에 훌륭한 옐로우 밴드가 있죠..
그리고 현재 전 야생에서 무리아이보고 나서 그녀석들 땜시롱 역시나 고생쫌 하고 있습니다.ㅡ.ㅡ
정말로 레드 레인보우를 집에 가져고고 싶었었죠..
무엇이 나의 큰 매력덩어리가 될수도 있을만한것일까요 ?
음.. 아마도.. Tropheus brichardi "kipili" 가 되지 않을까생각합니다..
엄밀히 말하면 그들은 티비보다도 훨씬 잼나죠...몇시간동안도 그녀석들을 볼수 있걸랑요..


I think what is most fascinating to me is the social structure of the group itself. I like to buy them young, and unsexable, around 24 or more, and place them in an 300 - 380 liter (80 - 100 gallon) tank, and just walk away from them. What that means is let them be, don't move them around, don't add any tank mates, make this a species only tank. Along with frequent water changes and veggie only foods, you will be amazed at how fast they will grow. Let their pecking order be defined, and before you know it you literally have a social community, which consists of a tightly bonded group. Everybody knows everybody, and everyone has there own position. Jaw locking and chasing is still going to happen, but larger tanks provide a place for everyone to call their own, and larger groups prevent one fish from getting singled out. You can do it with smaller groups and smaller tanks, but it is going to be harder.
나에게 있어 가장매혹적인것ㅇ느 그 사회그룹의 구조가 아닐까 생각해 봅니다..
전 유어를 대략 24마리 이상 성비없이 사고 싶습니다..
그리고 약 100갤론의 수조에 키우고 싶구요..그리고 관상을 하고 싶죠..

그것이 의미하는것은 그들을 있는그대로 놔두고.. 그들을 여기저기 움직이지말고 ( 한수조에서 그냥그대로키울것 )
합사를 하거나 추가하지 말고.. 이종들이 단순히 수조에 살게끔 하란거죠...
잦은 물갈이를 하고.. 야채성음식만 주고.. 어떻게 그렇게 빨리 자랄까 놀랄것입니다..
서열은 정해질것이고.. 그 서열을 알기전에 ... 사실상 당신은 타이트하게 구성된 그룹의 사회적 커뮤니티를 가지게 될것입니다....
모두들 서로를 알고 .. 모두들 그들 자신의 위치를 가지게되죠..
턱을 다물고.. 쫒아다니고 추격하고 하는것은 여전히 발생할것이지만..
더큰수조는 모든이가 제것이라고 하는 공간을 제공하게 된다..
더큰 그룹은 왕따가 되는것을 방지한다..
당신은 이것을 작은수조에서 작은 그룹을 가지고 할수 있습니다만..
좀힘들수 있스니다..

The type of filtration you use is really not an issue as long as you have plenty of it. I just happen to be using an under gravel filters with powerheads, because that is what I have on most of my large tanks.
My husband is a cheapskate, but he is right, it probably is the most economic way to go.
당신이 사용하는 여과방식은 빠빵한 여과량을 가지고 있다면.. 더이상 이슈는 아닙니다..
난 수중모터를 이용한 저면여과방식을 사용했습니다..
왜냐면 수조가 대부분 크기 때문이죠..내남편은 구두쇠... 죠.. 그러나 그는 옳고.. 그것이 아마도.. 대부분의 가장의 경제적인방식일테니..


You may think this type of a set up is primitive, and old fashion but you can't beat a UG filter with powerheads, it is a proven method. You could always spend more money on a fancy smancy filter, or buy more Tropheus!
여러분은 아마도 저면여과가 원시적이고 올드패션하다고 생각할수도 있습니다..만
수중모터를 장착한 저면여과를 앞지를순 없습니다...
저면여과는 인증된 방법입니다..
아마도 여과에 많은 돈을 쓰시는거 같은데... 그돈으로 트로페우스를 더 사세요 ^^



Some people prefer outside filters and a sandy substrate scattered on the bottom, this will work too. You can put rocks all across the tank or you can split your rocks in piles to the sides of the aquarium.
대부분의 사람들은.외부여과와.. 바닥에 깐 모래저면여과방식을 좋아한다..
이것은 잘 작동하죠...
당신은.. 수조내에 쭉 바위를 넣을수 있을테고..
또는 수조의 양사이드에 바위더미를 쌓아 놓을수 있을테죠..


It is not how you decorate your tank or what method of filtration you use that is the secret to keeping Tropheus.
The key to the game is what I call "preventative maintenance."
우리가.. 수조를 어떻게 장식하던..
어떤 여과방식을 사용하는가는 트로페우스를 키우는데 중요하지 않죠....
소위 선도적인 유지관리....이게 중요합니다..


If you stay ahead of your water changes, and provide the right foods, you will be successful. It is time to take some of the Tropheus budget and buy a Python water changer, or make your own. Get over it; water changes are part of fish keeping and an important factor when keeping Tropheus.
물갈시기를 잘 느끼고..
적절한 먹이를 제공한다면..
당신은 성공적이다.. 아쿠아세이프도 사구 트로페우스를 위한무엇인가를 할 준비가된시기
이다.. 그것을 극복해라..
물갈이는 물생활의 일부이다..
그리고 트로페우스를 기르는 중요한 인자이기도 하다..


In addition to immaculate water conditions, the pH should be in the high 8's or low 9's. I am not saying they won't survive in a lower pH, or even breed, but with the optimum conditions they will be more active, have better color and larger healthier spawns. Temperature can also be a factor; I think it is best to keep them around 24° - 26° Celsius (76 - 78 F). I must admit that I was very surprised at the temperature in Lake Tanganyika as it was much warmer than I had imagined. However, I think that higher temperatures make them more aggressive, shorten their life span, and it can also compromise your water conditions. A steady temperature is also important, the up and down fluctuation is not good for them.
거기에 완벽한 물조건
PH 는 8-9 사이..
물론 전 그들이 낮은 PH에서 살지못할거라고 말할순 없습니다..
그러나 가장알맞은 조건에서 그들은 좀더 활동적이고 더 멋진 칼라와.. 좀더 큰 개체그리고 산란을 하겠지요..

온도 역시 중요하구요..
24-26도 정도가 가장좋구요...
전 탕카니카 호수의 온도가 상상외로 따듯했던것에 놀랐습니다..
제생각엔 높은 온도에서는 그들을 좀더 공격적으로 만드는거 같습니다...
그리고 그들의 일생을 짭게 하는거 같았습니다..
안정된 온도는 중요합니다. .. 온도의 상승과 하강이 자주되면.. 좋지 않습니다..



Their diet is easy, a spirulina based flake or pellet with a vegetable filler like soy, or wheat germ. I don't like any warm animal parts in the foods that I feed to any of my fish. Don't let them guilt you into feeding them foods that they don't need. If you want to give them a treat, I suggest feeding them lettuce, frozen green peas, or seaweed paper. Occasionally I will feed homemade food made from peas and shrimp. It might take them a couple of times before they catch on, but then it will be a feeding frenzy. Think of food for Tropheus as one factor that you have total control over providing you can control yourself.
그들의 음식문제는 쉽다..
spirulina(스피률니나)가 기본이된 플레이크가 정으로된 채식성 먹이이다..
전 제고기들에게 먹이는 먹이에 싱싱하지 않은 동물성성분이 있는것을 싫어합니다..
그들이 필요로하지 않는 음식을 그들에게 먹이는것은 죄를 짖는겁니다..
그들을 잘 돌보기위해서 배추나 냉동 그린콩이나 해조류같은것을 제공하시길 제안합니다..
가끔씩 저는 완두콩이나 슈림프로해서 만든 먹이를 제공합니다..
그들이 먹이를 캐치하기위해선 두배의 시간이 걸릴것이지만...먹이를 먹기위해서 몰려는 광란의상태가될것입니다..
당신을 콘트롤하고 먹이제공총체에 대해서 제어할수 있는 트로페우스를 위한 먹이를 생각하세요..

It is easy to overfeed your Tropheus; it is best to only feed once or twice a day, and no more than they can eat in a couple minutes. If any of the food makes it to the bottom of the tank, then you have fed way too much. This is the biggest mistake that hobbyists make, it is much better to underfeed this species, than overfeed. It was evident in the lake that, they are constantly grazing on the rocks, this is all they do, all day long. Encourage the algae to grow on the back of your tank and rocks, so they have something to graze on. I really think this keeps them busy and cuts down on the chasing. As long as it is green it is good for your fish.
트로페우스를 과식시키는것은 쉽습니다..
하루에 한번이나 두번먹이는거죠..
몇분안에 그들이 더이상 먹을수 없을때까지 말입니다.....
먹이가 바닥에 닿는다면.. 당신은 넘많이 먹이를 주는겁니다..
이것은 물생활하는 사람들이 가장쉽게 저지를수 있는 큰 실수 입니다..
이종들은 과식보단 소식을시키는것이 훨씬 좋습니다.
그들이 탕카니카에서 끊임없이 바위의 이끼들을 쪼아먹는것은 자명합니다..
이것은 그들이 하루 종일 하는일이죠....
당신의 수조나 바위나 백스크린에 이끼가 자라도록 환경을 조성하세요..
그래서 그들이 쪼아먹을수 있게요..
이렇게 하면 그들이 바뻐지게 되고..서로를 쫓고 쫓아서  괴롭히는 현상을 줄일수 있죠..

참고사진 :

32004-05-15-18.jpg
32004-05-15-19.jpg
32004-05-15-20.jpg
32004-05-15-21.jpg
32004-05-15-22.jpg
32004-05-15-23.jpg
32004-05-15-24.jpg
32004-05-15-25.jpg
32004-05-15-26.jpg



Grow your own spirulina algae by adding spirulina spores, to your tank that you can buy at the health food store. Leave your lights on all the time for a couple of weeks, and it is possible to get a good growth of super green algae growing on the rocks and the back of your tank. If you add light bulbs, hopefully you can keep the algae growing faster than the fish can eat it. The fish might eat some of this spirulina powder, when you add it to your tank but it doesn't hurt them. If you have rocks with algae in other tanks that is not being eaten, then for heaven sakes rotate the rocks around your Tropheus will love you for it.
스피류리나 포자를 첨가해서 직접 스피률리나 이끼를 키우세요..
건강음식점에서 살수 있을겁니다..
이주동안 조명을 계속 켜놓습니다...그럼 훌륭한 바위위에서 자라는 슈퍼그린 이끼의
성장을 볼수 있을겁니다....
더많은 조명을 켜놓으면.. 먹히는 이끼보다..더 빨리 자라는 이끼를 유지할수 있답니다.. 야호..
이고기들이 초기에 스피률리나파우더를 먹을수 있을겁니다..만
그들에게 해가 되지 않습니다...
만약 당신이 다른수조에 이끼가 있는 바위를 가지고 있다면 아무쪼록 바위들을 로테이트 시켜주시면..
트로페우스가 좋아할겁니다..



Tropheus bring with them two death cards: aggression and bloat. These are the two main reasons for Tropheus deaths in our tanks, both of which are totally controllable. Aggression among these fish can be unbelievable, they have a mouth full of teeth, that are the rasping type and they can de-scale another fish in moments. If you ever see individuals up in the corners of your tank, you better get them out, because they usually don't last long after that. Higher temperatures and poor water conditions can contribute to aggression, just another reason to keep your water changes frequent and massive. If you keep them in large enough tank and a large group, you don't need dither fish, which can sometimes cause more problems. Raising up a young group rather than buying adults is another key to less aggression, when they grow up together they learn to tolerate each other better.
트로페우스를 죽음에 이르게 하는 카드는 2개가 있다 , 복수(복부)팽창증과 공격성
이둘이 우리의 트로페우스를 죽음에 이르게 하는 주요원인입니다..
둘다 물론 콘트롤 할수 있는 요소이죠...
이들 고기들 사이에서의 공격성은 믿을수 없을테지만 그들은 이빨이 있는 입을 가지고 있구..
이빨들은 톱니모양으로  순식간에 다른고기의 비늘을 벗길수 있죠.. ( ㅡ.ㅡ 그래서 제 드보이시들.. 비늘 많이 떨어졌어용..)
만약 당신이 수조의 코너위쪽에 떨어져 있는 개체를 본다면.. 그녀석을 격리시키는것이 좋습니다..

왜냐면 그들은 그런상태를 오래유지하지 않거든요...
높은수온과 열약한 물환경에서 공격성을 더 가중시킬수 있습니다..
그래서 물갈이를 자주하고 많이 해주는것이 좋겠지요...
만약 큰수조에 많은개체를 넣으면 고기들을 걱정할 필요가 없을겁니다..
간혹 이것이 더많은 문제를 일으킬수도 있습니다...
성어를 사는것보단 유어들을 키우시는것이 공격성을 줄이는 또다른 키 입니다...
그들이 함께 자라면 서로서로 관대해지는것을 배우게 될것입니다...

코너에서 공격당하는 드보이시들..
32004-04-27-01.jpg
32004-04-27-02.jpg
32004-04-27-03.jpg
32004-04-27-04.jpg
32004-04-27-05.jpg



172004-05-06-04.jpg
172004-05-06-09.jpg

공격당한 고기의 상처들... ( 위 코너에 몰렸던 녀석입니다 )

The problem with bloat is that there really isn't a black and white definition of it. When a hobbyist starts losing fish and they don't know what the cause is, they usually say it was bloat. What we do know is that stress appears to be the common denominator. The stress can be caused from poor water conditions, wrong diet, aggressive tank mates, undersized tank, wrong pH, wrong temperature, etc., and when you have a couple of these problems it seems to be a recipe for trouble. Tropheus are worry warts, and any change in their normal routine can trigger stress, like changes in their diet, deteriorating water conditions, moving a long established group to a new tank, or the introduction of other fish whether they are the same species or not.
복수팽창문제는 딱부러지게 흑백의정의가 있지는 않다...
우리가 물고기를 잃어갈때.. 그 원인을 모르는경우가 많다...
그냥 일반적으로 복부팽창이다라고 말해버리죠..
우리가 아는것은 스트레스가 공통된 요소가 될것이라는겁니다..
이 스트레스는 나쁜 수질에서 .. 잘못된 식생활 공격적인 합사고기 작은 수조.. 잘못된 PH 잘못된 수온등으로 야기될수있습니다..
그리고 당신이 이런문제들을 여러개(겹처) 가지고 있다면.. 문제를 일으키는 비결을 가지고 있는거 겠죠 -_-;;
트로페우스들은 나무옹이를 걱정하고 .. 그들의 노멀한 일상의 변화(음식의 변화,열악한 수질,오랫동안 확립된 그룹의 새수조로의이동,
또는다른 고기의 입수-같은종이든 아니든 ). 는 스트레스를 일으킬수 있습니다..

So, is it a parasite, a bacteria or a blockage?? Actually it might be one or all. What seems to happen is when the fish is under some type of stress, it causes a break down in the immunity system and this can cause all sorts of problems. For example:
그래서..
그것은.. 박테리아나.. 기생균이나..머.. 장애물아닌가 ?
솔직히 그거일수도있구..그거 다일수도 있구..
고기들이.. 약간의 스트레스를 받게된다면 무슨일이 벌어질까...
그것은.. 면역시스템의 파괴를 야기시키죠...
그리고 이현상은.. 모든종류의 문제들을 야기시킬수 있답니다... 예를 들자면..


Parasites/pathogens/flagellates already in the fishes system can bloom, and multiply extremely fast, and since the fish is stressed, it can't fight this off, like they normally would.
이미 고기들의 시스템안에 존재하는 기생균 병원균 편모충들은 멀티플하게 무진장 빠르게 번성할수 있다.. 왜냐면 고기가 스트레스받았기 때문이다..
그래서 고기는 평소해는 이길수있는 이병원균들과 싸워 이길수 없게된다..




Sometimes it starts with the slime점액 coat breaking down, which could be caused by a bacterial infection.
Over feeding is a big factor along with feeding the wrong foods, which can cause digestive problems and/or blockages in the intestinal장의track.
Other times fish can get what I call reverse bloat, where they actually look like their stomachs are sucked in, and they appear to be starving to death.
가끔 박테리아의 감염으로 점액막을 가지고 발생한다..
잘못된 음식을가지고 과식을 시키는것은 큰 문제이다..
이것은 소화장애문제를 일으킬수 있고..장에 막힘을 야기시킬수 있습니다..

다른시간에 고기는 복부팽창과 반대의현상을 지닐수 있다..
여기서 실제로 그들은 그들의 위가 말려들어가는것처럼 보인다... 그리고 그들은 죽음으로 치닫게 될것이다..


Recognizing the early signs of bloat is a big factor in being able to diagnose it. I have only been able to cure it at the earliest stages with Clout. Why Clout works is a debate, as it is a parasitic medicine, but this is the only medication that I have found that works for me. If your first round with Clout doesn't seem to work, there are many who have been known to double the dosage and treat again. At this point what do you have to lose?
복수병의 초기 사인의 인식은 그것을 진단할수 있는 큰 요소입니다..
저는 초기단계에서만 (Clout)을 가지고 치료를 할수 있었습니다..
clout가왜 작용하는지는 논쟁이있다.. 그것은 기생충약이지만
나에게있어서 내가 발견한 작용하는 유일한 약이었다...
만약 첨에 clout가 잘 작용하지않을수 있다...
다시처방하고 투여하는 사람들이 많이 있다고 합니다..
이시점에서 .. 더잃을것이 무엇이 있겠습니까 ?



Observing your fish, so that you can get a jump on it is critical. Not eating seems to be the first symptom to bloat, but so are stringy white feces, along with vent inflammation, fins clamped tight to the body, and not swimming. Usually once the fish has actually bloated, with the scales sticking out, not just a swollen belly, it is usually too late, their dead. I have killed quite a few Tropheus before I was able to figure this out, now I can see it a mile away.

고기들 잘 관찰하세요..
위기사항에 임박한것을 넘길수 있게 말입니다..
먹이를 먹지않는것은 복수병의 초기 단계 입니다..
항문쪽 염증과함께 끈적한 점질의 흰 배설물.. 핀들은 몸에 꽉 붙이고... 수영하지 않구...
일반적으로 일단 고기가 실제로 복수병이 되면..단순히 부푼 복부뿐아리라 그크기가 눈에 띄게 되고...
그땐 이미 늦고.. 죽을겁니다...
제가 이것을 알아내기전에 고기를 쫌 죽였었습니다.. 하지만 지금은 눈딱감고도 알수 있습니다..


stringy:심줄,끈적끈적한 점질
feces: 똥 배설물
vent: 항문
inflammation: 염증


Once your group matures, it will only be a matter of time before nature takes its course. It may take the young females a few times before they hold to term, which is usually about 21- 28 days. Give them a chance and they will figure it out. Once I have the group established and spawning, then once a month or so, when I am doing a weekly water change to the tank, I will check each female to see if they are holding. Then it depends on how hard you want to work at it whether you want to tumble the eggs, or only strip the fry that is further along and don't require tumbling. I am a lazy aquarist and tumbling can be hard work, I usually take them if the heads and tails have popped out, at this stage around 14 days post spawn, you don't have to use a tumbler. You can even let the females spit in the tank, and then periodically remove these fry. I have never seen adult Tropheus attempt to eat the fry, if not removed eventually they will merge into the group. I like to feed the fry freshly hatched baby brine shrimp until they are at least 2.5 to 4.0 cm (1 to 1-1/2".) After that it is green foods only.
일단 당신의 그룹이 성숙하게 되면...
성격이 형성되는것은 시간문제 입니다...
암컷들이 친한관계가 되기까지 수시간이 걸릴것입니다..대략 한달정도..
그들에게 기회를 줘서 .. 깨닫게 해야 합니다...
일단 안정된 그룹을 갖게되고.. 그리고 산란한고.. 그떄까지.. 한달정도.. 그이상..
수조의 물은 주마다 했구요..
저는 그들이(그룹들 ? ) 암컷을 잘 홀딩하는지를 체크할것입니다...
당신이 얼마나 열심히 하는지에 따라서 그알들에 대한 애정을 나타내는것을 원하는지..
또는 더 나아가서 막부화한 치어들을말입니다.. 절대 .. 애정은 필요로 하지 않습니다...

난 나태한 물생활자입니다.. 애정과 관심은 큰 도움이 될것입니다..
난 가끔 그들을(치어?) 꺼내어 .. 머리와 꼬리가 좀 자랐는지 본다..
이단계는 대략 산란한지 14일정도 쯤...
당신은 산란통을 사용할필요는 없다..
당신은 암컷들이 수조에서..알을 뱉게 놓아둘수 있습니다..
그후 주기적으로  이 치어들을 제거 하면 됩니다..
절대로 그 치어들을 먹으려고 하는 트포페우스를 본적이 없습니다..
만약 끝까지 ..그들이 제거 되지 않으면..그 그룹으로 합쳐질 것입니다..
난 이치어들을 건강하게 키우는것을 좋아합니다...막부화환 브라인슈림프를 먹이죠...
최소 4센티정도 까지.. 그후.. 그린푸드(채식)만 줘야죠...


Since Tropheus are maternal mouth brooders, and spawns are small there never seems to be too many of them on the market, and with a good size
group, you can easily help support your habit. Most hobbyists will gladly trade anything they have for any kind of Tropheus!
트로페우스는 모성있는 마우스브리더 이다..
산란은.. 적을것이다..
수족관에서처럼 좋은 사이즈의 그룹만큼 그렇게 많지 않을것이다..
당신은.. 쉽게..당신의 취미를 이끌어가는데 도움이 될것입니다..
대부분의 물생활하는사람들은.. 그들이 갖고 있는 어떤종류의 트로페우스라도
기꺼이 트레이드 할것입니다..



Remember that you have nothing to fear, you are the one who is in control, with a regular schedule for water changes, the proper foods and a little common sense, there shouldn't be any fear factor with Tropheus. Dedicate a tank to your favorite species, and regularly observe your group. By getting to know them, you can keep up with what is going on in your Tropheus community.
두려워할필요 없음을 기억하세요..
당신은 콘트롤 할수 있습니다..
물갈이에대한 규칙적인 스케줄을 가지시구요..
적정한 음식과 약간의 상식과...
트로페우스에대한 두려운 인자는 없을겁니다...
당신의 관심어종에 수조를 바치십시오..
규칙적으로 그룹을 관찰하시구요...
그들에대해서 알아감에 따라서..
트로페우스 커뮤니티가 어떻게 진행되어가고 있는지를 감을 잡을수 있을겁니다...



The facts are that Tropheus may be a bit more difficult than other Rift Lake Cichlids, and it is true that they are not as forgiving. But, don't let that stop you from giving them a try, as they really are a fun and fascinating group of cichlids to work with!
트로페우스가 다른 호수의 시클들과 약간다르다는 사실...
그리고 용서될수 없다는사실은 진실이지만..
그들에게 기회를 주는것을 멈추지는 마세요.. 그들은 실제로 잼있고..매력적인 시클그룹입니다..

번역 : 담뽀뽀
2004 . 4월 25-27







============================================

아래는 쑹애인님이 번역해주신 글입니다 -- 감사합니다..



Tropheus moorii, Kala                        트로페우스 무리아이,칼라
By: Fredrik Hagblom                            저자 : 브레데릭 핵블롬

Common Name: Kala Island                        일반명 : 칼라 아일랜드
Length: 11 - 13 cm                                    길이 : 11-13cm
Sex: Ventral examination                           암수구별 : 배지느러미에 알모양을 보면 구별이 가나봐요?
Origin: Lake Tanganyika, Kala                    원산지 : 탕호, 칼라
Aquarium: 150 cm, some big rocks             수조 : 150cm, 몇개의 큰 돌
Food: Shrimpmix, spriulinaflakes.                먹이 : 새우믹스, 스피리루리나 가루
Water: 23-28 °C, pH 8.0 to 8.5                   온도 : 23-28도 pH 8-8.5

Keepers of Tropheus are often accused of being snobbish. I believe that it has a lot to do with the fact that the price of a group of 20-25 fishes, which is to be considered a minimum, is so high and that one small error can cause a catastrophe.
아 시작부터 어려운 단어를 쓰네요....ㅡㅡ;; 트로페우스 사육자들은 종종 속물근성을 보인다.. 왜냐하면 적어도 20-25마리의 트로페우스를 미니멈으로 키우는데 이것들이 죽어버린다면 엄청난 큰 재앙이기 때문이다.. 미국에서도 가격이 문제인듯합니다.. 엄청 비싼가봐요?? 아직 관심이 없어서 가격을 확인을 안했는데... ㅋㅋ 그래서 몇분이 트로페우스 종에 대해 궁금해 하시는군요...

Tropheus are expensive, fragile, aggressive, and difficult to feed in the right manner and often not as colourful as many other African cichlids. People often believe that Tropheus keepers have an urge to belong to a certain group of people. The group who go on golf holidays and drive Jaguars. These people are often not interested in the Jaguar or the golf, to them it’s just things that you do to show the people around you what kind of a person you are.
휴우 왜 트로페우스를 키우려고 하시나요...^^ 트로페우스는 비싸고 약하고 공격적이고 게다가 올바른 방법으로 먹이를 먹이기도 힘든데다가 다른 탕어들과 달리 종종 색깔도 그렇게 이쁘지 않다... 그리고 트로페우스 기르는 사람들은 자신들을 특별한 그룹에 속한다고 주장한다는 듯합니다.. 별로 우리 상황에 맞지 않아 패스..

A beach resort, a membership in an exclusive golf club, a Porsche, a Rolex and two 250 gallon fish-tanks. One full of wild caught Tropheus ilangi and the other stuffed with breeding Discus.
다시 말하자면 포르쉐를 타거나 로렉스를 차는것만큼이나 두개의 250갤론(1000리터) 탱크를 가지고 하나는 야생 트로페우스 이랑기로 채우고 다른 하나는 디스커스 산란용으로 쓰는게 중요하단 말이라네요...ㅋㅋ 명품가방보다 큰 수조를 좋아하는건 외국이나 한국이나 비슷한가봅니다.. 물론 소수에 국한되겠지만요..

I’m going to tell you why this is not the truth.
저자는 이 말이 사실이 아니란 것을 얘기하고 싶어한답니다.. 무슨 얘기가 나올지 궁금하지 않으신가요?? ㅋㅋ
저도 아직 뒤를 보지 않아 내용을 모르겠습니다...

The fact is that I have an old rusty Volvo and live with my whole family in a small rented apartment. But the apartment is totally stuffed with wild caught Tropheus and they make me and my family happier than any car or beach resort.
저자는 낡은 볼보 자가용이랑 렌트 아파트(전세나 월세겠죠)에서 모든 가족이 모여 사는데 아파트는 완전히 야생 트로페우스로 가득차 있고 그것때문에 부부가 행복하답니다.. 차도 해변에 리조트도 필요없습니다..^^

Here is a little of what I have picked up by closely studying my group of wild caught Tropheus moorii “Kala island”
이제 드디어 물고기 얘기를합니다.. 트로페우스 무리아이 칼라 아일랜드에 대해 공부 시작합시다...

It feels good to be the only one with “Kala” in Scandinavia. I’m the kind of person who enyoy that fact more than the colours of the Topheus. I am grey, but UNIQUE. I tend to keep fish as a biological experiment rather than for decoration. If you want less waterchanges, more colours and better bucks for your fry you shouldn’t mind my advice.
저자는 스칸디나비아 반도에서 유일하게 칼라를 키우는 사람이라서 행복하답니다.. 트로페우스의 색보다는 유일하게 자기만 칼라를 가지고 있어서 행복하다는데 이게 사실일까요?? 아무도 모르죠..^^ 자신은 물고기를 전시용보다는 생물학적인 실험의 목적으로 키운답니다.. 만약에 글을 읽는 우리가 물갈이를 적에 하고 좀더 컬러풀한 색을 원한다면 저자의 충고는 무시해도 좋다고 합니다.. 이거 슬슬 걱정됩니다.. 잘못 짚은거 같은데요... 휴우

I think that the most interesting part in keeping Tropheus is the exact hierarchic order within the group. A group that functions well becomes one single creature that reacts to its surroundings collectively. The dominant male moves through the entire group mildly poking and pushing up against each individual to show his power. The citizens of his kingdom gives clear signs back to show that they obey his orders.
저자생각엔 트로페우스를 키우는 가장 큰 재미는 그룹내의 서열에 있답니다.. 그룹이 잘 작동하면 마치 하나의 생명체처럼 주변환경의 변화에 반응할수도 있죠.. 가장 힘센 숫놈은 모든 그룹의 멤버들을 슬슬 움직이며 찌르고 밀어서 자신의 힘을 과시합니다.. 왕국내의 모든 시민(즉 수조내의 모든 물고기들)들은 대장의 명령에 잘 복종한다는 것을 몸으로 보여줍니다..

This doesn’t stress or upset the group in any way. It rather makes it stronger under one powerful leader. It also releases very interesting sexual behaviours.
이것은 전혀 스트레스를 주거나 이상한 행동이 아닙니다.. 한 그룹이 완벽하게 힘센 숫놈에 의해 조절된다는 의미니까요.. 게다가 매우 흥미로운 구애(산란? 번식?) 행동을 보여준답니다..

It is totally clear that not all of the females are attracted to the leader and his ways. A male nr. 2 will almost always emerge. He soon becomes the favourite among some of them. It seems as he is accepted as nr. 2 by the leader and is allowed to spend time with some of the females although under strict surveillance from the boss.
그룹내의 모든 암넘들이 숫놈 자신에게나 혹은 숫놈의 지도방식에 끌리는것은 아닙니다.. 서열 2위 숫놈이 슬슬 나타날 차례죠.. 이인자 숫놈이 어느샌가 그룹내의 암놈에게 더 매력적인 숫놈이 되는것처럼 보입니다.. 이렇게 되면 대장에게 인정받은 숫놈 넘버2는 어느정도의 시간을 몇몇 암컷들과 보내는게 허락되어진답니다.. 물론 강력한 리더의 통제하에서요...^^

The dominant male repeatedly comes over to him to receive a sign of his rank. As if to show the females that are with him that they are actually flirting with someone of a lower rank. The nr. 2 male shows the leader that he obeys him by turning his back towards him shaking his body. This shaking seems to be a language that, depending on how you angle your body and point your head, can mean different things. It is used as a way to communicate between all members of the group.
만약 어떤 암놈이 낮은 지위(여기선 2인자)의 숫놈과 사랑하는 듯이 느껴지면 대장 숫놈은 이인자 숫놈에게 끊임없이 다가가 복종을 요구합니다..  이인자는 대장에게 복종의 표시로  등을 보이면서 몸을 부르르 떨어댑니다.. 흠.. 말이 좀 이상해서 패스합니다.. 어쨌든 이런 복종 동작은 그룹내의 모든 멤버들의 의사소통 수단이됩니다..

The power can all of a sudden be overthrown. Recently my “kala” male nr. 2 rebelled against the leader ant took power of the tank during a couple of weeks. He was however pushed down to second again. During this kind of “revolution” the females get very confused. They get pale and shy, probably because they loose track of from what direction the sexual tension is coming. When all of the tanks inhabitants are clear over the new order among the top males, they regain their colours and return to their spawning games.
힘 즉 일인자의 자리는 언제든 바뀔수 있습니다.. 최근에 이 사람의 수조내의 넘버2가 대장을 몰아내고 2주동안 대장자리를 차지한적이 있답니다.. 하지만 다시 2인자 자리로 물러났습니다.. 이런 일종의 반란이 일어나게 되면 암컷들은 혼란스러워 하게됩니다..암넘들은 창백해지고 부끄러워합니다.. 아마도 어떤 숫놈으로부터 구애를 받을지 모르게 되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하지만 완전히 정리가 되서 수조의 서열이 다시 정립이 되면 암놈들은 색을 되찾고 산란행동을 다시 시작하게 됩니다..

If an unknown individual is added to a well functioning group of full grown Tropheus it takes no more than a couple of minutes until he has broken practically all of the groups set rules and is attacked and almost always killed. Even if the newcomer stays passive he will not have time to learn all of the laws that might have taken the group several years to construct. In a few days he has broken enough rules to have the entire tank against him. Either he will be so strongly corrected and put in his place that he gives up, gets sick and dies. Or he will be killed instantly.
만약 새로운 넘이 리더에 의해 잘 유지되고 있고 성어들로 가득찬 어항에 투입되면 어떻게 될까요??? ㅋㅋ
어항에 이미 있던 넘들이 죽여버린답니다.. 룰을 깨려고 하기 때문이지요... 새로 집어 넣은 물고기가 소극적으로 보이더라도 마찬가지일 거랍니다.. 이미 수조내에는 수년에 걸친 룰이 확립되어 있고 새로 들어온 넘은 모든 룰을 다 배울수가 없기 때문입니다... 무서운 넘들입니다... 왕따를 시키다가 죽여버린다니.. 휴우 소극적으로 행동하는 넘도 며칠이 지나면 룰을 조금씩 깨게 될 것이고 그렇게 되면 수조내의 다른 물고기들이 배척하게 됩니다.. 그렇게 되면 두가지 일이 일어나죠.. 너무 심하게 괴롭힘을 당해 병이 생겨 죽거나 아니면 바로 죽여버린답니다...^^

I feel that the more clearly you can see the tendencies mentioned above while studying your group, the better your group is put together and the more productive it will be.
너의 그룹을 보고 직접 관찰하면 좀더 뚜렸하게 볼수있을거랍니다..

I should mention that all these behaviours are, at least here in my tanks, very much more noticeable in a group of wild caught Tropheus than in a F1 group.
이 사람이 설명한 모든 현상은 F1보다 야생에서 좀더 뚜렷하게 관찰됩니다..

It is possible that many of these patterns of behaviour exist among several other cichlids but I have never seen anything comparable among the non Tropheus ones that I have kept.
이런 현상은 다른 시클리드들에서 나타날수도 있지만 이 사람의 경험상 이런 비슷한 행동들은 트로페우스가 아닌 종들에서는 보지 못했습니다..

All of this makes it very hard not to hang out by the tank during pretty much all free time spent at home. It also makes me want to start new groups and be even more careful and thoughtful all the time since the more planning and care you put into your tank the better the group works and that’s when it becomes really fun to keep Tropheus.
위에 말한 여러 가지 일들이 여가시간을 수조와 함께 보내도록 만들어줍니다.. 즉 어항에만 붙어있게 해준다는 얘긴가봅니다.. 게다가 이런 현상들은 저자에게 또다른 새로운 그룹을 시작해서 좀더 신경쓰고 계획을 잘 세워 잘 자랄수 있도록 만들어준답니다.. 물론 트로페우스 얘기죠...

이번엔 시간이 좀 더 걸렸습니다.. 글이 미국인 글이 아닌지 굉장히 장황하고 문어체를 사용하네요.. 읽기쉽고 이해가 빠른 글이 좋은데 이번글은 여러가지 비유와 난해한 표현으로 저를 좀 괴롭혀줬습니다..
전문 번역가가 아니므로 오역과 의역이 있을수 있으므로 문제가 있다면 지적해 주시구요..ㅋㅋ
지적해 주셔도 바뀔지는 모르겠습니다.. 이미 새로운걸 배우기는 좀 늦은 나이라서요..

아 링크는 http://www.tropheus.info/artikel_visa.asp?NR=185&KAPITEL=T%2E+moorii <-이곳입니다..
만약 원하시는 품종이 따로 있으시다면 정확하게 적어주세요..

사진은 가장 힘센 숫놈과 이인자입니다.. 발색이 약간 다릅니다...^^

다음번엔 칼부스 나머지 부분 공부하고 트로페우스 번역 자료 찾아보고 풀피리님이 말씀하신 물고기 찾아보겠습니다..
이제 저는 여름방학 시작했습니다.. 저같은 학생에겐 여름방학은 실험에 집중할수 있는 좋은 기간이죠..ㅋㅋ
그럼 모두 좋은 하루 보내세요..
---- 쑹애인님..


  • ?
    레몽 2004.05.13 18:41 (*.215.31.68)
    무쟈게 잼있게 읽었습니다~^^ 아하하~ 정말 멋진 번역사 이십니다~ 이렇게 잼있게 번역하시다니~
  • profile
    담뽀뽀 2004.05.13 19:04 (*.219.117.24)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래요 ?? ㅋㅋㅋㅋ
  • ?
    레몽 2004.06.20 09:53 (*.116.198.99)
    아~^^ 다시 읽어도 잼있네용~^^ㅎㅎㅎ 좋아라~~
  • ?
    곽상천 2004.07.09 23:03 (*.248.201.18)
    넘흐 잘읽었어요^^
  • ?
    유덕화 2005.09.08 10:23 (*.237.56.141)
    저도 기르고 있는데....정말 환상적인 글에 깔끔한 번역이시군요....감사....많은 도움 되었습니다...
  • ?
    하니 드워프 2006.03.19 23:46 (*.145.96.66)
    트로페우스도 넘 예뻐서 함 질러보려고 하는데 아직 공부좀 더 해야겠네요...
    이끼를 어떻게 계속 만들지요..ㅋㅋ
    햇빛 비추는 곳에 둬야하나...ㅡ,.ㅡ;;
    암튼, 잘~읽었습니다.
  • ?
    빛과소금 2006.04.28 20:29 (*.72.17.49)
    잘 봤습니다
  • ?
    민들레 2006.05.04 02:33 (*.0.51.55)
    감동 입니다.... 짝짝..짝~~~
    실제로 몇일전 입수시킨 드보이시중
    잘못 던진 냉짱에 복수 증상을 보이다가
    먼저보낸 일이 있읍니다.... 잘키우겠습니다.
  • ?
    새벽안개 2006.05.04 06:13 (*.46.65.69)
    아흑 ~ 매력이 철철 넘칩니다.
    번역도 맛나게 하셨네요.
  • ?
    빠랑빠랑 2006.07.19 20:33 (*.222.139.118)
    트로페우스를 더욱 키우고 싶어지게 하시네요...
  • profile
    리첼 2007.10.29 10:14 (*.136.74.204)
    아 ㅠ0ㅠ 트로페우스 넘 멋있어요.
  • ?
    춘천다운이 2007.11.06 19:40 (*.179.205.243)
    아마도 여과에 많은 돈을 쓰시는거 같은데... 그돈으로 트로페우스를 더 사세요 ^^

    대 공감.
  • ?
    바다별 2007.12.14 21:10 (*.212.251.174)
    멋진글을 멋지게 번역해 주셧네요...정말 잘 읽엇습니다...소중한 정보 감사 드립니다..^^
  • ?
    얼음판 2008.04.25 14:17 (*.196.8.40)
    좋은정보입니다 잘봤습니다
  • ?
    유정아빠 2009.03.02 19:19 (*.101.247.254)
    트로페우스 야생을 키우면서, 난감했던 적이 한두번이 아닌데,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 profile
    을명아빠 2009.07.15 12:12 (*.140.55.143)
    정말 좋은 정보...잘보았습니다.
    감사합니다...^^
  • ?
    살수 2009.08.25 08:09 (*.194.135.152)
    제가 드보이시 하렘비 키우고 있는데 정말 환상입니다.넓은 노란 밴드 넘 이쁘고 치어까지 보고
    더 이상의 트로는 없는것 같습니다.이랑기 정말 발색 좋은놈과 합사 준비중입니다.
  • ?
    Johany 2012.10.28 00:15 (*.140.169.141)

    ㅎㅎ 저도 재미 있게 잘 보았습니다.^^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profile
    여의물 2012.12.07 00:55 (*.181.165.55)

    잘봤어요 ㅎㅎ

    그런데 마지막은 남 일 같지 않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관련정보 Xenotilapia nigrolabiata vs. Xenotilapia sp Red Princess 제노틸라피아 니그로라비아타는 레드프린세스 26 file 담뽀뽀 2009.08.07 14932
공지 Altolamprologus 컴프리시셉스 숨부쉘 (패각종) sumbu shell - 관련정보 14 file 담뽀뽀 2004.02.20 22612
공지 관련정보 Leptosoma jumbo speckleback rainbow 렙토소마 점보 스펙클백 9 file 담뽀뽀 2004.03.28 4260
공지 관련정보 제노종의 변천사(속의이동) , 제노틸라피아의 개요 15 담뽀뽀 2007.10.06 5565
공지 관련정보 페더핀도 키워 보자 35 file 담뽀뽀 2006.02.13 13221
공지 관련정보 Callochromis macrops 마크롭스 소개 12 lunatique 2005.07.21 6961
공지 관련정보 여러 패각 관찰기 101 시소파파 2005.11.08 23742
공지 관련정보 여러종들의 암수구분입니다.(꼬리글 모음이라고 하죠 !!!) 54 꼬마 2005.06.21 21108
공지 관련정보 말라위 연안 혹은 탄자니아 탕가니카 호수로의 단체 여행(SAFARI) 28 file 레몽동상 2005.05.23 9929
공지 관련정보 암수가 알을무는 Limnochromis auritus 님노크로미스 아우리투스 38 담뽀뽀 2005.05.23 12934
공지 관련정보 탕어의왕 쿠피 Kupi 를 만나다 ... 68 file 담뽀뽀 2005.05.11 24908
공지 관련정보 렙토소마의 세계로 빠져봅니다~ 36 file 파란느낌표 2005.03.01 14019
공지 관련정보 [시클리트의 번식] 번역자료입니다. 47 임솔 2005.03.10 12346
공지 관련정보 (볼렌게리, 헥퀴, 볼렌헥퀴 번식 위주로) 사육을 통해 얻은 정보 56 뻬셰리노 로쏘 2005.01.02 7822
공지 관련정보 Neolamprologus calliurus 콜리어루스 키우기 19 file 담뽀뽀 2004.10.12 5364
공지 관련정보 Grammatotria lemairii 그람마토트리아 레마이어아이 18 file 담뽀뽀 2004.09.16 5460
공지 관련정보 Callochromis pleurospilus 칼로크로미스 플레우로스필루스 7 담뽀뽀 2004.09.11 5568
공지 관련정보 [샌드시클] 키레사도 키워보자../ 샌드시클 관련정보 28 file 담뽀뽀 2004.09.03 10013
공지 관련정보 패각종 카우도 펑크타투스 키우기 / 번식정보 / 관련정보 56 file 담뽀뽀 2004.07.28 18765
공지 관련정보 시밀 암수 구분.... 44 file 담뽀뽀 2004.07.08 11189
공지 관련정보 xenotilapia 종 ( 제노틸라피아종 기본정보 ) 7 담뽀뽀 2004.05.01 7298
» 관련정보 Tropheus: Fear Factor 트로페우스 위험인자 06/05/11업뎃 19 file 담뽀뽀 2004.04.27 9009
공지 관련정보 오셀라 암수구분 / 관련정보 (동영상포함) 46 꼬마깨비 2004.04.21 21113
공지 관련정보 Shell-Dweller Species List 패각종 리스트 17 file 담뽀뽀 2004.04.16 10028
공지 관련정보 speciosus 스페시오서스 키우기 15 file 담뽀뽀 2004.04.11 8966
공지 관련정보 Benthochromis tricoti 트리코티 - 관련정보 6 file 담뽀뽀 2004.03.21 5346
공지 관련정보 Chalinochromis ndobhoi 은돕노이 - 정보,키우기,산란,치어관리 4 file 담뽀뽀 2004.03.17 4629
공지 관련정보 Ophthalmotilapia 오프탈모틸라피아종(패더핀) 분포도 3 file 담뽀뽀 2004.02.25 3519
공지 관련정보 렙토소마종(Cyprichromis종)정보알터는방법 ,수정/ 지역 분포도 17 file 담뽀뽀 2004.02.23 12746
공지 관련정보 Tropheus distribution map 트로페우스 분포맵 / 종의기원 11 file 담뽀뽀 2004.02.21 5335
공지 관련정보 프론토사의 종류 / 지역 분포 / 관련정보 52 406 file 담뽀뽀 2004.01.14 28110
공지 관련정보 탕카니카 시클리드 Lake Tanganyikan Cichlid Species List [Index] 21 담뽀뽀 2004.01.12 16223
공지 관련정보 트로페우스속 드보이시(Tropheus duboisi) 관련정보 15 file 담뽀뽀 2003.11.03 11858
공지 관련정보 ★칼부스 컴프리 종류 /산란법,치어관리법,산란징후/ 지역별 분포도 44 file 담뽀뽀 2003.10.04 24807
공지 관련정보 ★ 탕어, 탕카니카호, 말라위호에 대해서 ver 5.0 25 525 file 담뽀뽀 2003.09.17 33342
공지 관련정보 X. papilio sunflower mvuna island 파필리오 썬플라워 음부나 아일랜드 15 file 담뽀뽀 2009.12.11 2525
공지 관련정보 Lyamembe 얌음베 25 file 담뽀뽀 2009.12.18 2091
공지 관련정보 재우아빠님 칼부스/스페 교잡에 대해 공부하다가.. 22 file 쑹애인 2007.10.25 4893
공지 관련정보 compressiceps 컴프리시셉스 두번째 번역 자료 입니다... 8 file 쑹애인 2006.04.27 5898
공지 관련정보 compressiceps 컴프리시셉스 공부 마지막입니다.. 17 file 쑹애인 2006.04.27 6961
공지 관련정보 스페시우스숫놈과 블랙칼부스에서 태어난 개체 hybrid speciosus X calvus 107 file 재우아빠 2007.10.25 7032
공지 관련정보 번역자료 (제노틸라피아 베씨필러스)입니다.. 13 쑹애인 2007.11.21 3350
공지 관련정보 탕카니카 호수의 옛 모습들... 39 file 담뽀뽀 2007.11.24 12109
공지 관련정보 category Cyphotiapia 싸이포틸라피아분류 - frontosa,gibberosa,sp Nord ,sp centre-est 10 file 담뽀뽀 2007.11.24 2723
공지 관련정보 Xenotilapia papilio 제노 파필리오 관련정보 20 file 담뽀뽀 2004.04.15 5349
6 Benthochromis 벤더크로미스 트리코티 입수했습니다.... 28 file 땡꼬마 2007.10.26 3852
5 Benthochromis [탕카니카] tricoti 트리코티 4 13 file 담뽀뽀 2005.04.27 1416
4 Benthochromis [탕카니카] tricoti 트리코티 5 15 file 담뽀뽀 2005.04.27 2078
3 Benthochromis [탕카니카] tricoti 트리코티 3 2 file 담뽀뽀 2004.04.15 1363
2 Benthochromis [탕카니카] tricoti 트리코티 2 1 file 담뽀뽀 2004.03.19 1404
1 Benthochromis [탕카니카] tricoti 트리코티 - 관련정보p file 담뽀뽀 2004.01.14 162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